“조경, 이제 낯설지 않아요~” ‘2022 어린이조경학교’ 2년 여 만에 재개
“조경, 이제 낯설지 않아요~” ‘2022 어린이조경학교’ 2년 여 만에 재개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8.04
  • 호수 69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원 구상, 설계, 모형 만들기까지
어린이 눈높이 맞춘 조경설계 체험
창의적 아이디어 다툼 “뜨거운 열기”
어린이조경학교가 2년 반만에 재개한 가운데 지난 3일 서울숲커뮤니티센터에서 개강했다.
어린이조경학교가 2년 반만에 재개한 가운데 지난 3일 서울숲커뮤니티센터에서 개강했다. 교육에 참여한 초등학생이 조경 모형 만들기에 집중하고 있다.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코로나19로 2년 간 멈췄던 어린이조경학교(교장 주신하 서울여대 교수)가 다시 문을 열었다.

어린이조경학교는 어린 세대에게 조경을 체험하게 하고 조경문화를 확산하는 미래 조경가 양성 교육으로, 지난 2014년부터 (재)환경조경나눔연구원(원장 임승빈)과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가 공동 주최하고 있다.

미래 조경가의 뜨거운 관심과 열기 속에 지난 3일(수) 2022 어린이조경학교가 서울숲 커뮤니티센터에서 개최됐다.

어린이조경학교 첫날, 초등학생들이 자원 보조교사와 팀을 이뤄 공원 구상부터, 계획, 설계, 모형 만들기까지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조경설계’ 공정을 익혔다.

어린이조경학교 교육 모습
주신하 교장(사진 오른쪽)이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학생들에게 모형 만들기에 대해 조언하고 있다.

어린이들은 실제 조경설계 실습에 앞서 주신하 교장(서울여대 교수)의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윤세형 동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장의 서울숲 소개를 듣고, 허윤선 교감(서울여대 겸임교수)이 조경의 정의를 비롯해 공원의 공간구성 및 국내외 공원 사례, 설계 과정에 대해 설명하는 이론 교육을 받았다.

이어 서울숲을 둘러보며 잔디마당, 호수, 산책로, 정원, 동식물, 시설물 등을 관찰한 후 조별 기록지에 공원에 대한 선호도 및 개선사항을 기록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원을 구상하고 설계하는 공원 모형 만들기 작업에 돌입했다.

숲, 놀이터, 수영장, 가로등, 호수, 포도덩굴, 쉼터, 산책로 등 각자 마음에 둔 공원 아이디어를 내면서 조금씩 설계 틀이 짜여갔다. 특히, 서울숲에서 발견한 은행나무, 거북이, 참새 등 동식물을 위한 공간 배치, 약자를 위한 안전한 동선 등 생명에 대한 배려 깊은 설계 아이디어가 돋보였다.

설계도를 바탕으로 두 시간 남짓 모형을 만드는 손놀림이 분주했다. 어린이들이 만든 공원에 제목이 달리면서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에 의한 “조경 설계”가 탄생했다.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학생들이 공원 설계에 앞서 서울숲을 탐색하고 있다.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학생들이 공원 구상에 앞서 서울숲을 탐색하고 있다.
공원 구상과 설계, 모형 만들기 과정
공원 구상과 설계, 모형 만들기 과정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이 완성된 공원 모형을 설명하고 있다.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이 완성된 공원 모형을 설명하고 있다.

학부모가 참관한 가운데 학생들이 직접 조별로 완성된 공원 모형과 콘셉트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는 시간을 가진 뒤 수료식을 끝으로 어린이조경학교는 막을 내렸다.

이날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석한 이시현 도성초 학생은 “오늘 서울숲을 보고 다른 학생들과 호흡 맞추며 모형 만들었다. 서울숲을 알아가는 과정에서 저의 상상력을 키워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조경에 대해서는 들어 봤는데 정확한 의미는 몰랐다. 이제 조경이 무엇인지 알 것 같다”고 말했다.

그밖에 “서울숲에 자주 놀러오고 싶다. 다음에 또 참가하고 싶다”(주하윤 도성초 학생), “처음 참여했다. 모형 만들기가 너무 즐겁고 재밌었다”(한유민 개일초 학생)는 의견이 오갔다.

‘숲마당’ 공원 모형을 만든 허서완 도곡초 학생은 “모형 만드는 능력이 올라간 것 같다. 뿌듯했다. 잔디마당 은행나무를 만드는 것이 가장 어려웠다”고 수료 후기를 남겼다.

한편, 2022 어린이조경학교는 오는 5일(금)까지 서울숲 커뮤니티센터에서 계속된다.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물의 정원'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물의 정원'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숲마당'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숲마당'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평화숲'
어린이조경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공원 모형 '평화숲'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