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경 속 활짝 핀 ‘납매’…천리포수목원서 개화
설경 속 활짝 핀 ‘납매’…천리포수목원서 개화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1.14
  • 호수 6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도호랑가시나무, 동백나무
폭설 속 붉은 열매, 꽃 장관
납매 ⓒ천리포수목원
납매 ⓒ천리포수목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납매가 쌓인 눈을 뚫고 천리포수목원에 개화했다.

충남 태안에 자리한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에 가면 힌겨울 수목원을 꽃과 열매로 물들인 식물을 둘러볼 수 있다.

13일 설경이 펼쳐진 수목원에 활짝 핀 납매(Chimonanthus praecox (L.) Link)는 향기가 좋아 영어권에서는 ‘winter sweet’으로 불린다.

납매 외에도 붉은 열매로 생기를 돋우는 완도호랑가시나무(Ilex × wandoensis C. F. Mill. & M. Kim), 동백나무(Camellia hiemalis ‘Chansonette’), 스키미아(Skimmia japonica ‘Oblata’)에도 많은 눈이 쌓였다.

천리포수목원은 연중무휴 운영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 시 마스크 착용, 방문객 체온 확인, 손 소독제 비치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있다.

동백나무 ⓒ천리포수목원
동백나무 ⓒ천리포수목원
완도호랑가시나무 ⓒ천리포수목원
완도호랑가시나무 ⓒ천리포수목원
스키미아 ⓒ천리포수목원
스키미아 ⓒ천리포수목원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