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전한 물순환 체계 확산 위해 우수 물순환 기술 도입돼야
건전한 물순환 체계 확산 위해 우수 물순환 기술 도입돼야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9.02
  • 호수 69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물순환협회, 수자원공사와 토론회 공동 개최
송산그린시티 조성 시 적극 반영 예정
한국물순환협회
ⓒ한국물순환협회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최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와 인명피해 발생으로 도시 물순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물순환 체계 개선을 위한 입법이 추진되는 가운데 한국물순환협회(회장 하승재)가 수자원공사(K-water)와 지난 1일(목) K-water 송산글로벌교육연구센터에서 토론회를 공동 개최했다.

‘건전한 물순환체계 확산을 위한 기술 적용사례 및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토론회는 한국물순환협회와 K-water가 2021년 12월 14일에 체결한 ‘건전한 도시물순환체계’ 구축 업무 협약 일환으로 진행됐다.

토론회에서는 이상진 K-water 연구원 물순환 물환경 R&D 실증센터 센터장이 ‘도시물순환 체계 개선 추진방향’을, 김진권 K-water 물산업혁신처 차장이 ‘물산업 중소기업 지원제도 현황’을 발표, 한국물순환협회 회원사들이 ‘물순환 기술 적용사례 및 방안’을 발표했다.

한국물순환협회 회원사에서는 ▲한승진 어스그린코리아(주) 팀장이 ‘기후위기 시대 물순환, 자원순환을 통한 환경복지 실현방안’을 발표하고, ▲백원옥 ㈜대일텍 대표가 ‘팽이기초를 이용한 홀블록 도로포장’을, ▲홍의전 ㈜에스코알티에스 박사가 ‘도시 수자원을 활용한 기후재난 대응 물순환 시스템 적용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정의철 해성엔지니어링(주) 부사장이 ‘송산그린시티 물순환 구축에 따른 탄소중립 물관리 경영’을, ▲박경원 씨엠아이(주) 대표가 ‘기후위기의 해법, 녹색의 오아시스 벽면녹화’를, ▲김용권 불루그린링크(주) 이사가 ‘기후변화대응 및 친수환경 조성을 위한 ICT기반 지능형 물순환 기술’을 발표했다.

한국물순환협회와 K-water는 이번 토론회를 계기로 향후 도시의 건전한 물순환 체계 개선을 위한 협력을 본격화해 나가기로 했으며 구체적으로 송산그린시티 조성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한국물순환협회에 따르면, 국내에 많은 중소기업들이 우수한 물순환 기술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품보급 확산에 많은 애로를 겪고 있다. K-water가 조성하고 있는 대단위 규모의 송산그린시티에 물순환 기법을 적용하게 된다면 건전한 물순환 체계 구축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상생협력에도 크게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 전망했다.

이번 토론회에 참석한 하승재 한국물순환협회 회장은 “향후 신도시를 조성할 때 투수기능을 갖춘 물순환 도시로 건설한다면 집중호우로 인한 도시침수를 방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평소에도 도시가 머금고 있는 물이 많아져 촉촉한 도시가 되면서 열축적이 줄어들고 증발산에 의한 온도저감등 다양한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물재이용 기법’과 ‘친수환경 조성’을 통한 물순환 체계가 구축될 경우 에너지수요를 줄이게 돼 탄소중립에도 기여하게 된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