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물순환협회, 한국블록협회와 “물순환체계 구축 및 블록산업 저변 확대” 위한 업무협약
한국물순환협회, 한국블록협회와 “물순환체계 구축 및 블록산업 저변 확대” 위한 업무협약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6.15
  • 호수 68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환경 개선을 위해 협력키로
한국한국물순환협회가 한국블록협회와 물순환 체계 구축 및 블록산업 저변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었다. c한국물순환협회
한국한국물순환협회가 한국블록협회와 물순환 체계 구축 및 블록산업 저변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국물순환협회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사단법인 한국물순환협회(회장 하승재)와 사단법인 한국블록협회(회장 금기정)는 지난 14일(화) 한국블록협회 사무실에서 ‘건전한 물순환체계 구축과 블록산업 저변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건전한 물순환체계가 제대로 구축되고 블록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서는 도시화로 인해 증가된 불투수면을 투수면으로 바꾸는 것이 중요하다는 공동 인식을 갖고, 이를 실현하기 위해 관련 기술 및 정보 교류 활성화를 도모하고, 향후 물순환 및 블록산업 분야의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협약 주요 내용은 ▲공동 정책발굴 및 기술개발 ▲세미나, 토론회 등의 공동 개최 및 협력 ▲국내외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한 상호 기술지원 ▲생태면적률 적용 및 확대를 위한 협력 ▲전문인력 양성 지원 ▲관련 제품에 대한 인증 및 확산 지원 ▲해외사업 진출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등이다.

하승재 한국물순환협회 회장은 “도시의 투수기능 회복을 통해 왜곡된 물순환체계를 바로잡기 위해 노력하는 두 협회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물순환협회는 한국블록협회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정책발굴과 기술개발 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해 건전한 물순환체계 구축 및 블록산업의 저변확대를 달성하고, 나아가 탄소중립이 실현되고 생태적으로 건강한 도시가 형성돼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금기정 한국블록협회 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물은 곧 자원’이라는 주제 하에 두 협회가 갖고 있는 역량을 더욱 집중해 도시의 환경개선에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대안을 마련하고 동시에 관련기술을 적극적으로 개발, 보급해 도시의 환경친화적 기능 강화에 이바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