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 정원식물 현장서 실증한다” 국립세종수목원에 ‘K-테스트베드’ 조성
“국내·외 정원식물 현장서 실증한다” 국립세종수목원에 ‘K-테스트베드’ 조성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1.10.01
  • 호수 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정원식물 평가 및 발굴
정원시장 산업화 지원서비스 추진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이사장 류광수)이 지난달 30일(목) 정원 산업 및 문화 진흥을 위한 K-테스트베드(정원식물 가늠터)를 국립세종수목원에 국내 처음으로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K-테스트베드는 총 1.5ha 규모로, 신품종, 정원식물 후보군, 재배품종을 관찰할 수 있는 관찰로와 생육보조시설 등 정원식물 기반시설을 갖췄다.

이곳에서 전국 42개 기관 및 개인이 출품한 정원식물 후보군 426개 품종 8000본을 살펴볼 수 있다.

K-테스트베드에서는 ▲정원식물 다양성을 위한 정원식물 평가 및 발굴 ▲외국 품종의 대체품종 개발을 위한 우수식물 특성평가 ▲생활정원 식재 식물 후보군 선정을 위한 정원식물 산업화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정원문화 확산 및 연관 기업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가드닝 용품 전시 공간을 비롯해 신품종 및 우수개체 품평 공간과 정원식물 후보군 특성평가 공간도 마련된다.

류광수 이사장은 "K-테스트베드는 정원식물 육성가, 공급자, 소비자, 연구자 등이 한자리에서 모여 정원식물을 발굴하고 후보군 식물을 현장 실증해 신품종을 개발하는 정원문화 확산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밀했다.

한편,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은 산림청 산하 기관으로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국립세종수목원, 국립한국자생식물원을 운영관리하고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