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373억 원 예산 확보
전남도,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373억 원 예산 확보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1.14
  • 호수 6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 폐선부지, 주요 도로변 등
미세먼지 주요 발생 16개 시군 21곳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전남도는 각종 산업단지, 폐선부지, 주요 도로변 등 생활환경 개선이 시급한 미세먼지 발생원 16개 시·군 21곳에 373억 원을 들여 차단숲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21년 전국 최대 규모의 차단숲을 조성한데 이어 올해도 전국 1928억 원 중 19%로 역대 최대이자 전국 최다 예산을 확보했다고 도 관계자는 설명했다.

신규 조성 대상지는 ▲목포 대양산단 2ha ▲여수 율촌산단 2.5ha와 국가산단 1ha ▲광양 제철소 4ha ▲순천 해룡산단 및 율촌제1산단 등 6.1ha ▲곡성 오곡폐선부지 2ha ▲구례 양정 축산단지 1ha ▲화순 채광장 1ha ▲장흥 바이오식품단지 2ha ▲강진 칠량 농공단지 1ha ▲해남 구성지구 2ha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 1ha ▲무안 남악철도변 3ha ▲함평 동함평산단 2ha ▲장성 황룡강 1ha ▲완도 완도항 1.7ha ▲신안 증도 4ha 등이다.

이에 따라 신안 등 규모가 큰 대상지에 대해서는 ‘탄소중립 2050’ 실현을 향한 ‘사회공헌형 산림탄소상쇄사업’에 등록을 추진해 온실가스 감축 등에도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저감효과 기능이 우수한 다양한 수종이 어우러진 대규모 차단숲을 통해 맑은 공기로 순환․생산하는 도심의 허파 역할은 물론 도시민의 쉼터로서 활용가치가 클 것으로 도는 기대했다.

전남도 관계자는 “메타세쿼이아, 후박, 홍가시 등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뛰어난 수종과 경관미를 보여주는 수종 등을 중심으로 정원형 힐링숲을 구상해 도민이 몸과 마음을 치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