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아름다운 명품 가로수길 조성 사업 추진
진천군, 아름다운 명품 가로수길 조성 사업 추진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4.21
  • 호수 58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억 7000만 원 투입···혁신도시와 연결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충북 진천군이 5억 7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아름다운 명품 가로수길 조성에 나선다고 21일(화) 밝혔다.

현재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계속되고 있지만 사태 종식 시 군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아름다워진 생거진천의 모습을 보이기 위해 추진된다.

명품 가로수길은 진천읍과 충북 혁신도시를 잇는 지방도로 석탄사거리에서 영주원사거리까지 겹벚나무 90주와 복자기나무 330주를 식재해 특색 있는 명품 가로수길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덕산읍 한천천(옥동교~한천교) 구간에 이팝나무 747주를 식재할 예정으로 하얀 꽃이 만개하면 생거진천 쌀을 연상케 해 1석2조의 홍보 효과도 극대화 시킨다는 전략이다.

여기에 오는 2021년 3월 개장을 하게 될 ‘치유의 숲’ 진입로에 왕벚나무 74주를 식재하고 백곡천 주변에도 왕벚나무를 보식해 힐링 진천의 면모를 선보일 계획이다.

김종덕 산림녹지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주민은 물론 진천을 찾는 방문객들의 생거진천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 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