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경상국립대 개방형 공원 조성 지원 나서
LH, 경상국립대 개방형 공원 조성 지원 나서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5.26
  • 호수 6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내 대운동장 경계시설 철거 후 공원화
박동선 LH지역균형발전본부장(좌측)과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   ⒸLH
박동선 LH지역균형발전본부장(좌측)과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 ⒸLH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지난 23일(월) 경상국립대에 대운동장 공원화 사업을 위한 지원비용 1억5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25일(수) 밝혔다.

전달식에는 박동선 LH 지역균형발전본부장과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이 참석했다.

‘대운동장 공원화 사업’은 경상국립대가 캠퍼스 내 대운동장에 설치된 경계시설물을 철거하고 공원을 조성해 주민들에게 개방하는 사업이다.

LH는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이전 공공기관 종사자들의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이번에 대학발전기금을 기부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경상국립대는 오는 7월 공원 조성공사를 시작해 연내 공사 완료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 중이다.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은 기금 전달식에서 “LH가 사업에 참여하게 됨으로써 가좌캠퍼스 대운동장 주변이 공원으로 재탄생하게 됐다”며 LH에 고마움을 표했다.

박동선 LH지역균형발전본부장도 “앞으로 LH는 지역대학과 적극 협업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지역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사업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LH는 지난 2015년에 경남 진주로 이전한 이후, 창업지원, 산책로 조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상국립대 발전을 위해 현재까지 총 8억 원을 기부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