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정원사와 함께 가꾸는 국립세종수목원
시민정원사와 함께 가꾸는 국립세종수목원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0.09.17
  • 호수 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목원관리원, 정원설계부터 조성까지
총3회 보수교육 실시, 38명 시민정원사들
17일 수목원 내 참여정원 5곳 조성 완료
17일 보수교육 1회차 때 시민정원사들이 조성한 국립세종수목원 참여정원 조성
17일 보수교육 1회차 때 시민정원사들이 조성한 국립세종수목원 참여정원 조성 한국수목원관리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수목원관리원(이사장 김용하)이 10월 개원을 앞두고 38명의 시민정원사와 함께 17일(목) 국립세종수목원 내 참여정원 조성을 마쳤다.

산림청은 2018년부터 정원산업 인프라 구축 및 정원 문화 확산을 위해 식물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으며, 한국수목원관리원에서는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식물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교육 프로그램 검증 모니터링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수목원관리원은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와 올해 전국 지자체에서 시행 중인 식물 전문가 교육프로그램 수료생을 대상으로 최종 선발한 교육생과 함께 보수교육을 총 3회 실시할 예정이다.

우선, 지난 15일(화)부터 17일(목)까지 진행된 1회차는 주광춘 가든스쿨 오로라라 대표의 ‘식재디자인 방법론 및 실습정원 조성’, 이주은 팀벌리가든 대표의 ‘식물 유형별 가드닝 관리’에 대한 교육으로 구성됐다. 교육 참가자인 시민정원사들은 국립세종수목원 전시원 내에 6m×6m 크기의 총 5개 참여정원을 조성했다.

오는 22일(화)부터 이틀간 진행되는 2회차 교육에는 오경아 오가든스 대표의 ‘정원 디자인의 이해 및 정원관리’, 강기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부장의 ‘이식·전정·비생물적 피해에 따른 심화 관리’ 교육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오는 28일(월) 3회차 교육은 2회차 교육과 동일하게 오경아 오가든스 대표의 ‘정원 디자인의 이해 및 정원 관리’ 내용으로 진행된다.

1회차 교육에 참가한 교육생은 “실습 중심의 보수 교육으로 정원의 설계에서 조성까지 지난 교육동안 부족했던 부분을 채울 수 있었다”며, “특히, 국립세종수목원에 내 손으로 정원을 조성한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고 애착심을 드러냈다.

김용하 한국수목원관리원 이사장은 “본 교육과정이 국립세종수목원에 보다 많은 관심과 애정을 가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보수 교육을 통해 교육생들의 실무 능력을 향상시킴으로써 향후 일자리 및 봉사활동 등 지속적인 활동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