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공간연구원, 한국임업진흥원과 업무협약 체결
건축공간연구원, 한국임업진흥원과 업무협약 체결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5.20
  • 호수 68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옥건축·공공건축물 목재이용 촉진 위해
이영범 건축공간연구원장(좌측)과 이강오 한국임업진흥원장
이영범 건축공간연구원장(좌측)과 이강오 한국임업진흥원장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건축공간연구원(원장 이영범)과 한국임업진흥원(원장 이강오)은 지난 18일(수) 건축공간연구원 대회의실에서 한옥건축 및 공공건축물 목재이용 촉진을 통해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하고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건축공간연구원은 「한옥등건축자산법」에 근거해 2011년부터 ‘국가한옥센터’를 운영 중이며, 최근에는 한옥 공공건축물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양 기관은 한옥건축 및 공공건축물의 목재이용 촉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한옥건축 및 공공건축물 탄소저장량을 과학적‧계량적으로 산출하고 홍보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탄소중립은 배출량 저감, 탄소 삭제‧저장을 통해 실현할 수 있는데, 목구조인 한옥 공공건축물은 탄소 저장량이 탁월해 한옥건축 및 공공건축물이 확산되면 전통 건축문화의 계승뿐만 아니라 국가의 탄소중립 실현에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건축공간연구원은 설명했다.

이영범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양 기관의 협력관계를 확대하는데 중요한 초석이 되리라 기대한다”라고 말하며 “탄소중립이라는 국가적 목표 실현, 더 나아가서 지구 온난화라는 인류의 위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