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입찰가격 심사결과 확대 공개 전환
조달청, 입찰가격 심사결과 확대 공개 전환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9.04
  • 호수 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찰업무 수행 효율화 기대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조달청이 지난 4일(금)부터 종합심사낙찰제(이하 종심제)와 종합평가낙찰제(이하 종평제) 대상공사에 대한 입찰가격 심사결과를 확대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건설업체들은 낙찰 결정과정에서 낙찰 가능여부에 대해 빠른 파악과 업무수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확대 공개를 결정한 이유에는 건설업체의 제도 적응을 위한 것으로 낙찰자 결정 과정에서 업체가 낙찰 가능여부를 최대한 빠르게 파악해 입찰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종심제와 종평제 공사는 개찰 후 입찰가격만 공개했으나 입찰자들이 가격심사 완료 후인 낙찰자 선정 전에 가격점수를 산정할 수 있도록 무효입찰 등을 제외한 유효입찰가격과 이를 평균한 균형가격을 확대 공개키로 한 것이다.

여기에 기존에는 개별업체별로 가격점수를 확인할 수 있었지만 이제 나라장터 '공사 개찰결과 상세조회'를 통해 유효입찰가격과 균형가격이 공개돼 누구나 모든 입찰참여 업체들의 가격점수를 산정할 수 있게 됐다.

정재은 조달청 시설사업국장은 “앞으로 종심제와 종평제의 입찰가격 심사결과를 확대 공개함에 따라 업체의 제도 적응과 입찰업무 수행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