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코로나19 확산으로 일부 관람시설 개방 중단
국립수목원 코로나19 확산으로 일부 관람시설 개방 중단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0.02.25
  • 호수 5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목원 종합연구동 ⓒ국립수목원
국립수목원 종합연구동 ⓒ국립수목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이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지난 23일(일)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25일(화)부터 일부 관람시설과 온실 개방을 잠정 중단한다.

이번 조치에 따라 국립수목원의 산림박물관, 열대식물자원연구센터, 난대온실, 종합연구동 특별전시실, 방문자센터 운영을 코로나 19 확산세가 진정될 때까지 중단할 예정이다.

관람객 혼선을 방지하기 위하여 국립수목원 누리집과 사회관계망 서비스를 통해 일부 관람 제한 구역을 공지할 예정이다.

국립수목원은 앞으로 코로나 19 확산세가 진정되는 추이에 따라 실내 관람시설 및 온실 개방 여부를 별도 공지할 계획이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