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공원 생겨 신풍동 어린이들은 좋겠네~
어린이공원 생겨 신풍동 어린이들은 좋겠네~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7.21
  • 호수 69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신풍동 ‘꿈자람 어린이공원’ 개장
ⓒ수원시
ⓒ수원시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수원시 신풍동에 사는 어린이들은 지난 2013년 3월 신풍초등학교가 광교신도시로 이전한 후 마땅한 놀이 공간이 없었다.

그렇게 어린이 놀이공간이 부족했던 신풍동에 지난 20일(수) ‘꿈자람 어린이공원’이 개장했다.

팔달구 신풍동 87-1번지 일원에 547㎡ 규모로 조성된 꿈자람 어린이공원에는 유아·어린이 놀이 공간을 분리한 다용도 조합놀이대, 모험형 놀이시설인 잔디 언덕 등이 있다.

부모들이 안심하고 아이들을 놀이터에 보낼 수 있도록 CCTV도 설치했다. 올해 3월 공사를 시작해 최근 완공했다.

골목 어귀에서 놀던 아이들이 서로의 꿈을 공유하는 놀이터라는 의미로 ‘꿈자람 어린이공원’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수원시는 신풍동 주민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시설을 과도하게 배치하지 않고, 어린이들이 자연놀이·모험놀이·신체발달놀이 등을 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로 계획을 세웠다.

어린이공원 부지가 다소 협소했지만, 인근 공공시설 공지와 잔디마당을 연계해 자연 친화적인 공간으로 꾸몄다. 아이들뿐 아니라 어른들도 언제든지 찾아와 편하게 쉴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신풍동 일원에 놀이 공간이 없어 동네 아이들은 차도 인근 공터에서 놀아야 했다”며 “아이들에게 안전한 놀이터를 만들어줘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주민과 수원화성 관광객의 쉼터로도 활용하는 등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모든 세대가 어울릴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