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 착공식 개최
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 착공식 개최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9.12.19
  • 호수 56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2,7ha에 1332억 원 투입
오는 2021년 완공 목표로
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조감도  ⓒ경북도
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조감도 ⓒ경북도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경북 상주시 사벌면에 조성되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착공식이 20일(금) 개최된다.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스마트팜 전문인력 육성과 관련 기업의 기술혁진, 검증 및 확산, 청년농 취·창농, 스마트팜에서 생산하는 작물의 빅데이터 센터 등을 구축하는 정부 역점사업이다.

상주시 사벌면에 조성되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사업규모는 42.7ha로 총 사업비만 1332억 원에 달하는 대규모 국책사업으로 오는 2021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스마트팜 혁신밸리에는 핵심시설인 청년창업 보육시설, 임대형 스마트팜, 실증단지 및 지원센터가 들어선다.

보육시설에서는 스마트팜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에게 체계적인 실습교육을 제공하고, 일부 교육수료생에게 3~6년간 임대형 스마트팜에서는 자가경영의 기회가 주어지며, 실증단지와 지원센터에는 스마트팜 관련 R&D 및 ICT기자재 실증이 이루어진다.

핵심시설 중 청년창업 보육온실과 임대형온실 2ha는 현재 교육중인 교육생의 실습과 임대를 위해 내년 8월까지 우선 조성하고, 나머지는 2021년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연계사업인 청년 농촌보금자리와 문화거리 조성 사업을 추진해 교육생과 지역주민의 복지편의 시설 및 문화 활동 공간을 제공하고 지역 농업인과 함께 할 수 있는 스마트 산지유통센터(APC)와 수출전문 스마트팜을 신축하여 혁신밸리의 효과를 극대화한다.

특히 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경우 로봇, 병해충, 수출 플랜트에 실증 특화단지로 지정되어 시설원예 스마트팜 로봇 국내 시장 주도와 함께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플랜트 해외시장 개척에서도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보여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한국조경신문]

 

스마트팜 내부 전경 예시  ⓒ경북도
스마트팜 내부 전경 예시 ⓒ경북도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