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고요수목원으로 떠나는 봄나들이
아침고요수목원으로 떠나는 봄나들이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9.04.11
  • 호수 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꽃축제’ 오는 20일부터 열려
플리마켓‧공연 등 이벤트 마련
아침고요수목원 내 서화연 풍경(사진제공 아침고요수목원)
아침고요수목원 내 서화연 풍경(사진제공 아침고요수목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아침고요수목원(원장 이영자)이 봄철을 맞아 오는 20일부터 5월 26일까지 ‘봄나들이 봄꽃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봄꽃 축제는 주제별로 조성된 각 정원에서 200여 종의 봄꽃과 100여종의 목본식물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하늘길에서 달빛정원까지 식재된 50여 종, 6만여 송이의 튤립 행렬은 장관이다.

아침고요수목원의 대표 정원인 하경정원에서는 통일 조국을 염원하며 기획된 한반도 지도 모형의 정원 위에 각양각색의 봄꽃이 물결치며, 서화연에서는 연못에 어린 봄의 정취로 화려하게 연출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아침고요수목원은 최근 인기리에 방영된 다양한 드라마, 예능, 광고 등을 통해 외국인 관광객의 입장이 크게 늘어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하는 한국관광 100선에 세 번 연속 선정됐다.

이번 축제 기간 중 내달 3일부터 6일까지 수목원 내에서 플리마켓, 푸드트럭, 공연 등이 기획돼 봄 여행기간에 수목원을 찾는 많은 관람객에게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침고요수목원 관계자는 “축제기간 중 순차적으로 벚꽃, 목련, 매화, 수선화, 진달래, 튤립 등이 개화하고 이후 자연 개화한 철쭉이 더해져 꽃이 만개한 정원을 만날 수 있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