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체정원’ 공모
주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체정원’ 공모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9.02.12
  • 호수 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오는 22일까지 시군서 접수
15억 원 투입해 2020년 조성 목표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전남도가 쾌적한 생활환경과 지역의 산림문화공간 창출을 위해 지역 공동체정원을 오는 22일까지 공모한다. 오는 2020년에 조성될 공동체정원은 총 사업비 15억 원으로 5곳을 선정해 각 3억 원 내외를 지원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전남지역 공동체 조직인 ▲아파트 부녀회·상인회 등 마을공동체 ▲유치원·어린이집·초·중·고생 등 학교공동체 ▲복지시설·병원 등 복지공동체 ▲사회적 협동조합 ▲지역 산림조합 등이 참여할 수 있다.

공동체정원은 아름다운 꽃과 나무를 심고 소규모 온실, 쉼터 등을 조성해 주민들이 사계절 정원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변한다. 이곳은 구성원이 정원 만들기부터 가꾸기까지 직접 참여해야 한다.

도는 현장조사와 도 심의회를 거쳐 오는 3월 15일 대상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공동체에는 사업 내실화와 지속적인 관리 방안 마련을 위한 전문가 교육과 선진지 사례 벤치마킹을 하반기에 실시한다.

한편 도는 지난해 녹색자금 공모를 통해 고흥읍 호형리에 ‘솔솔숲 공동체정원’을 조생했다. 올해는 나주초교와 금성원, 곡성 연반마을, 무안 청춘공동체 등 총 4곳에 9억 원을 투입해 공동체정원을 조성한다.

박형호 전라남도 산림휴양과장은 “과거 우리 민족은 마을 등 공동체가 삶의 중심 역할을 했지만 급격한 산업화로 공동체의식이 많이 훼손됐다”며 “마을 주변에 소통과 화합의 정원을 만들어 지역 공동체의식을 회복하고, 도심 재생과 연계해 생활환경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