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2018 서울정원박람회
사진으로 보는 2018 서울정원박람회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8.10.05
  • 호수 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개 작가정원부문 한 번에 몰아보기]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2018 서울정원박람회가 오는 9일까지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개최되고 있다. 연일 날씨가 좋아 관람하기에 최적이었으나 태풍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지만 물을 머금은 꽃들은 오히려 싱그럽기까지 하다.

박람회에는 작가정원과 포미터가든, 더블포미터가든, 팝업가든 등 다양한 크기의 작품들이 전시돼 있지만 작가정원부문을 사진으로 정리해 본다.

 

대상 : 김인선 (팀펄리가든)

피크닉을 즐기는 N가지 방법

피크닉을 즐기는 N가지 방법  [사진 지재호 기자]
피크닉을 즐기는 N가지 방법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다양하다면 그날의 기분에 따라 더욱 풍성하게 피크닉을 즐길 수 있지 않을까?

 

금상 : 오현주 (안마당더랩)

도원(挑源)

도원(挑源)   [사진 지재호 기자]
도원(挑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현재에서 보는 일상의 모습이 아닌 도원 속의 새로운 공간에서의 나를 사유해 보는 시간을 가져보자.

 

은상 : 오세훈·김근우 (조경그룹이작)

깊은 자연이 머무는 곳, 서울꽃자리

깊은 자연이 머무는 곳, 서울꽃자리   [사진 지재호 기자]
깊은 자연이 머무는 곳, 서울꽃자리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방문자들이 자연과 하나로 동화돼 소풍을 즐길 수 있도록 꽃들이 가득히 담긴 돗자리를 펼치고자 한다.

 

동상 : 정성희·구혜민 (식물공방 Plant x Plant)

소풍색감

소풍색감  [사진 지재호 기자]
소풍색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소풍가는 길의 설렘과 피크닉 장소에서의 즐거움 등의 소풍 감성과 다양하게 물든 가을의 빛과 색을 담았다.

 

동상 : 나성진 (Aliveus)

개인의 피크닉

개인의 피크닉  [사진 지재호 기자]
개인의 피크닉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모두’보다 ‘개인’을 위한 정원이며, 따라서 식재가 주인공이 아닌 정원의 개인들을 부드럽게 감싸는 배경이 될 수 있도록 각자의 삶의 리듬에 맞게 나누어 계획됐다.

 

동상 : 배건국·채성준 (에이엘오 : ALO)

8동 201호

8동 201호  [사진 지재호 기자]
8동 201호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지극히 일상적인 공간인 집이 곧 삶을 환기시켜주는 피크닉 장소로 바뀌는 것을 아파트의 구조 변형과 내·외부 고간의 자연적 연결로 표현했다.

 

동상/특별상 : 김석원·강태호 (보타니컬 스튜디오 삼)

계절환승센터 : 일상과 일탈 사이

계절환승센터 : 일상과 일탈 사이  [사진 지재호 기자]
계절환승센터 : 일상과 일탈 사이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사진 지재호 기자]

여행의 출발 장소인 역을 주제로 한 ‘계절환승센터’는 삭막한 도시 서울의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자연의 변화를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작은 정원을 표현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