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공원 입구에 ‘도심 속 정원’ 새단장
북한산공원 입구에 ‘도심 속 정원’ 새단장
  • 김효원 기자
  • 승인 2020.08.11
  • 호수 59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석원과 그라스 가든 등 테마정원 꾸며
하반기 재정비 2차 사업 추진 예정
ⓒ성북구청
ⓒ성북구청

[Landscape Times 김효원 기자] 북한산공원 입구 약 2천㎡ 부지에 암석정원, 그라스 가든을 비롯한 도심속 정원이 조성됐다. 

서울 성북구청은 지난 7월 북한산공원 입구(정릉동 231) 내 정원을 준공했다고 밝혔다. 정원이 조성된 정릉동 231번지 일대는 마을버스 종점, 북한산 둘레길 초입으로 접근성이 용이하면서도 자연환경이 아름다워 많은 지역주민·등산객들이 즐겨 찾는 곳이다.

구는 북한산공원에 경관을 개선하고 사계절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등 이용객의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이번 테마정원 조성사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조성한 테마정원에는 고광나무, 블루스타향, 수국 등 34종의 수목과 니포피아, 후룩스, 아이리스, 매직카펫, 억새 등 초화류 100여종으로 장식된 암석원과 그라스 가든이 마련됐다. 

성북생태체험관 앞에는 야외 체험활동이 가능한 잔디마당과 야생화 산책로가 조성됐으며, 반딧불이를 연상케 하는 조명을 설치해 야간에도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북한산 테마정원 조성사업은 서울시로부터 사업비 8억원을 지원받아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난 7월 성북생태체험관 주변 1차 사업을 완료한 데 이어, 금년도 하반기 정릉초교 옆 들꽃향기원을 재정비하는 2차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계절별로 각양각색의 꽃과 나무를 감상할 수 있는 도심 속 정원이 북한산공원에 조성되어, 코로나19로 인해 심신이 지친 시민들에게 다소나마 힐링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2차사업도 차질 없이 마무리해 북한산이 도심 속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김효원 기자
김효원 기자 khw92@latimes.kr 김효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