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열매! 천리포수목원, 18일부터 ‘열매전시회’ 열어
꽃보다 열매! 천리포수목원, 18일부터 ‘열매전시회’ 열어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9.10.14
  • 호수 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물한살이 시작이자 끝 ‘열매’ 알리는
전시·세밀화 교실, 열매놀이 등 행사 풍성
열매로 꾸며진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탐방객 ⓒ천리포수목원
열매로 꾸며진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탐방객 ⓒ천리포수목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이 열매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한 ‘열매전시회’를 오는 18일(금)부터 11월 5일(화)까지 개최한다.

올해로 5회를 맞는 열매전시회는 ‘열매, 자세히 보면 더 예쁘다’를 부제로, 탐방객의 오감을 자극할 수 있는 전시, 공연, 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로 이뤄진다.

우선, 밀러가든의 암석원과 동백원을 잇는 오릿길에는 천리포수목원에서 볼 수 있는 열매 사진을 전시한다. 또한 밀러가든 갤러리에서는 한국식물화가협회의 열매 세밀화 58점과 천리포수목원에서 채집한 다양한 열매 및 관찰 돋보기를 함께 전시해 생동감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한다.

아울러 민병갈기념관에서는 한국사진작가협회 태안지부 회원들의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천리포수목원’ 사진전이 열린다.

전시와 함께 아름다운 음악 소리도 수목원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한성만의 색소폰 연주, 루체앙상블의 오카리나 연주, 함께하는 문화연대의 대중음악 공연과 소원풍물단의 풍물놀이를 계획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가족 단위의 탐방객을 위한 소망 열매달기, 열매 세밀화 교실, 열매 엽서 색칠하기, 열매 액자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외에도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열매를 활용한 놀이, 열매로 우려낸 차 시음, 포토존,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준비할 예정이다.

프로그램별 운영 날짜, 시간 등 열매전시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천리포수목원 누리집(www.chollipo.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