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라호수공원에 나무 6천 그루 추가 식재...돌담길 수국원도 조성
청라호수공원에 나무 6천 그루 추가 식재...돌담길 수국원도 조성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6.17
  • 호수 59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단계 수목식재공사 완공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청라국제도시의 대표적인 휴식공간 청라호수공원에 6천 그루의 나무를 추가 식재하는 3단계 수목식재공사를 완료했다고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하 인천경제청)이 16일(화) 밝혔다.

지난 3월에 착공한 이번 공사에서는 동쪽 산책로 구간에 무더위를 식힐 수 있는 그늘을 제공하기 위해 느티나무 등 큰 나무 위주로 11종 6000여 그루의 그늘목을 식재했다.

또한 공원 이용객들에게 볼거리 제공을 위해 떡갈입수국 등 10종, 8500여 본의 초화를 심어 돌담길 수국원을 조성하고 퍼걸러와 트랠리스, 등벤치 등도 설치했다.

이번 공사는 지난 2018년부터 추진돼 온 산책로 가로수 식재 및 테마원 조성 3단계 공사로 현재까지 이팝나무와 소나무 등 모두 7만여 그루의 나무 식재, 장미원과 수국원도 조성해 계절별로 다양한 꽃들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조병혁 인천경제청 청라관리과장은 “앞으로도 청라호수공원을 찾는 시민들의 이용 만족도를 높이고, 이용객들이 편안한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안식처가 될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