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치유의 긍정적 사례 공유하고 상도 받고
산림치유의 긍정적 사례 공유하고 상도 받고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9.06.11
  • 호수 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산림교육·치유 체험 수기 공모전’
오는 9월 30일까지 누리집 통해 접수
2019 산림교육·치유 체험수기 공모전 포스터 [자료제공: 산림청]
2019 산림교육·치유 체험수기 공모전 포스터 [자료제공: 산림청]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산림청이 오는 9월 30일(월)까지 ‘2019 산림교육·치유 체험 수기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산림치유를 통해 몸과 마음의 활력을 되찾은 사례를 비롯해 산림치유원, 치유의 숲 등 산림복지시설 내 가족·친구 등과 산림교육·치유를 경험한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다.

공모전 참여는 숲에서 각종 문제를 해결한 경험이 있거나 숲체험·교육의 긍정적 사례가 있는 국민은 누구나 가능하다. 공모 방법은 산문 형식의 수기를 작성해 숲 속 쉼터, 숲 속 배움터 누리집(www.forestcontest.com) 또는 우편 제출(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956-16 비전빌딩 2층 산림교육·치유 체험수기 공모전 담당자 앞) 하면 된다.

결과 발표 및 시상은 오는 11월에 진행될 예정이며 총 17개 작품을 선정할 예정이다. 총상금은 대상(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상금 300만 원 등 총 1280만 원이 주어진다.

한편 이번 공모전은 산림청이 주최하고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주관한다.

이용권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올해는 지난해보다 상금 규모를 확대한 만큼 숲의 경관·음이온·피톤치드 등 산림의 다양한 인자를 통해 면역력 강화, 심신 안정 등 긍정적인 경험을 한 국민들의 많은 참가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국조경신문]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