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지 환경 개선위해 SK임업·(주)헤니 상호협력 협약
녹지 환경 개선위해 SK임업·(주)헤니 상호협력 협약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8.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플랜트 활용, 도심 미세먼지 저감 동참
[사진제고 : 트리디비]
[사진제공 : 트리디비]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사물인터넷통신(IoT)을 이용해 모바일로 수목의 생장관리가 가능한 시스템이 접목된 모바일 플랜트 사업이 본격화 된다.

지난 6일 SK임업과 사회적기업 (주)헤니는 ‘모바일 플랜트 활용’ 상호 협력 협약식을 갖고 도심 속 녹지 환경 개선에 양 사가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SK임업에서 개발한 모바일 플랜트는 훈련된 나무를 플랜터에 이식을 하고 사물인터넷을 접목시켜 언제나 모바일을 활용해 수목 생장관리를 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나무를 심을 수 없는 곳에 설치해 도시 계획 정비를 하지 않고도 쉽게 도시경관 개선을 진행할 수 있고 미세먼지와 소음, 방진 등 저감 효과에 효율적으로 접근할 수 있을 전망이다.

협약식을 맺은 헤니는 조경수 유통사이트인 트리디비 모회사로 전국의 다양한 조경수를 원활하게 공급받아 녹지시설이 필요한 공간에 모바일 플랜트를 설치해 나갈 예정이다.

헤니 관계자는 “쾌적한 도시환경 제공으로 미세먼지를 저감하는데 일조를 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녹지환경이 취약한 지역과 다가구 밀집지역 등 녹지환경 개선을 위해 힘써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사진제공 : 트리디비]
[사진제공 : 트리디비]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