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기원, 한국잔디 신품종 2종 기술이전
경기농기원, 한국잔디 신품종 2종 기술이전
  • 배석희 기자
  • 승인 2019.01.08
  • 호수 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늘보미’‧‘새보미’ 보급 시작
학교운동장 보급용으로 육종
내한성 강하고 답압에 강해
경기도농업기술원과 (주)누보가 한국잔디 신품종 '늘보미'와 '새보미' 보급을 위한 품종보호권 계약을 지난 7일 체결했다. [사진제공 경기도농업기술원]
경기도농업기술원과 (주)누보가 한국잔디 신품종 '늘보미'와 '새보미' 보급을 위한 품종보호권 계약을 지난 7일 체결했다. [사진제공 경기도농업기술원]

 

[Landscape Times 배석희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이 학교운동장 보급용으로 육종한 신품종 ‘늘보미’와 ‘새보미’의 보급을 위해 품종보호권 계약을 (주)누보(대표 김창균)와 지난 7일 체결했다.

신품종은 관리가 어려운 학교운동장에 보급하기 위해 2014년부터 육종한 품종으로 학교운동장 이외에 정원, 공원, 골프장 등 생활체육 현장에 보급할 계획이다.

제니스와 파주중지를 교배 조합한 ‘늘보미’는 내한성과 답압에 강해 관리가 편리하며, 생육속도가 빠르다는 장점을 가졌다. 또 다른 신품종인 ‘새보미’ 역시 내한성이 강하며, 포복경 길이가 짧고 밀도가 높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때문에 신품종은 답압이 많은 학교운동장을 비롯해 가뭄과 겨울철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공원, 골프장, 정원 등에 적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농기원 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으로 두 품종이 널리 보급돼 학생들은 물론 국민 모두가 자연 녹색의 쾌적한 힐링공간을 누릴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배석희 기자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배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