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조경설계분야 운영·제도개선 만족도 ‘향상’ :: 한국조경신문
2018.2.24 토 20:04 편집  
> 뉴스 > 경관 | 기업뉴스
  경관, 건설, LH, 조경설계분야의 운영방식, 도시경관단
     
LH, 조경설계분야 운영·제도개선 만족도 ‘향상’
설계업체 만족도 연초대비 25% 높아져
조경용역운영관리 개선 만족도 가장 높아
[471호] 2017년 11월 23일 (목) 11:59:44 박원빈 기자 wbpark@newsj.kr

LH는 지난 6일부터 5일간 시행한 설문조사 결과 발주청과 용역업체라는 갑을관계를 개선하고 함께 성장하기 위한 노력의 하나로 시행한 조경설계분야의 운영방식과 제도 개선을 통해 설계업체의 만족도가 25% 정도 향상되었다.

LH는 지난 4월 개최한 ‘공감, 동감, 호감! 찾아가는 감(感)담회’를 필두로 간담회 및 설문조사 등 설계업체와의 소통채널을 마련, LH 조경설계분야에 대한 업계의 요구사항과 의견을 수렴해 제도개선의 실효성을 높이고자 했다. 현재 이러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조경설계공모와 설계용역관리제도 분야에서의 개선방안을 마련해 시행 중이다.

조경설계공모와 관련해서는 응모제한 당선건수 하향조정, 3D사용 및 제출자료 작성에서의 표현자유 확대, 사전검토 감점기준 완화 등 신규업체의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설계자의 의도를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규제를 완화했다.

용역관리제도 분야에서는 공공건축물의 설계용역대가 산정기준 개선, 조경설계용역 계약금액 조정방안을 마련해 공정계약관계를 수립하고 현실성 있는 용역대가를 지불하고자 했다. 이 밖에도 대금청구방식 및 설계변경 시행시점 개선 등 설계업체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자 했다.

연내에 시행한 여러 개선안의 실효성을 측정하기 위한 2차 설문조사(11월 초 시행) 결과 1차 설문조사(4월 초 시행) 대비 업체들 만족도는 25% 향상됐으며 세부적으로 조경설계공모제도 개선에 대해서는 9%, 대금청구방식, 계약금액 조정 등 조경용역운영관리 개선에 대해서는 84% 만족도가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그러나 기존 당선업체에 대한 응모제한 강화 및 3D표현 자율화에 대해서는 기존 설계업체와 신규업체, 엔지니어링과 설계사무소에 따른 입장 차이가 존재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강문 LH 도시경관단장은 “LH와 조경업체는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상생파트너로서 앞으로도 상호 간 원활한 소통의 장을 마련한다”며 “실효성 있는 제도개선으로 갑을관계 개선 및 상생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조경신문(http://www.latime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자수첩> 어느 신진 작가의 한숨
‘태화강 정원박람회’작가 정원 20개
서울역 유휴 공간 활용 아이디어 공모
2018년도 2월 둘째·셋째주 개찰현
100년 전통 마을정원의 유산, 스페
자원봉사형 숲해설 일자리 300개 만
조치원정수장, ‘세종문화정원’으로 변
[3월 뚜벅이모집] 시인묵객들이 반한
세종시, LH가든쇼 운영관리용역 재공
서울시, 동네숲 가꾸기 사업 공모 진

기술과 자재

한울, 기후변화 대응 잔디 신품종 4종 출시
한반도가 뜨거워지고 있는 가운데 기후변화 대응 잔디 신품종 4종을 선보인 (주)한울스포츠잔디(이하 한울, 대표 윤정호)가 주목받고 있다.한울에서 선보인 신품종은 100% 자체 기술연구소 팀이 개발한 품종으로, 여느 ...
(주)한국조경신문|발행인 김부식 |주소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419호
전화 02)488-2554|팩스 0505-696-3114|이메일info@latimes.kr|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배석희|청소년보호책임자 지재호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0877(2007.4.16)|사업자등록번호 402-81-63670|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1-서울송파-0472호
Copyright Korea Landscape Architecture Newspaper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