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양천구 신월3동, 쾌적한 골목길로 재탄생 :: 한국조경신문
2017.10.20 금 10:57 편집  
> 뉴스 > 종합 | 지역사업 | 서울
  조경, 서울 양천구, 환경조경나눔연구원, 하늘길초록동행
     
서울 양천구 신월3동, 쾌적한 골목길로 재탄생
‘하늘길 초록동행’ 프로젝트 27일 준공
[464호] 2017년 10월 10일 (화) 11:55:56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 ‘하늘길 초록동행’ 프로젝트 준공식이 지난달 27일 열렸다. <사진제공 환경조경나눔연구원>

항공기 소음으로 고통을 받는 김포공항 이웃 양천구 신월3동 일원이 쾌적하고 안전한 골목길로 새롭게 태어났다.

서울시, 양천구, 한국공항공사, (재)환경조경나눔연구원이 함께 한 ‘하늘길 초록동행’ 골목길재생 프로젝트가 지난 9월 27일 준공했다.

‘하늘길 초록동행’ 프로젝트는 주민참여를 통해 김포공항 이웃 소음대책지역 통학길의 환경을 개선하고, 주민과 주변 학교 학생을 위한 쾌적하고 안전한 골목길을 만드는 골목길 재생 프로젝트다.

우선 신월3동 서흥주택의 낡은 철재담장은 생울타리로 교체하고 텃밭을 조성했으며, 주변 삼우주택에는 빗물을 이용한 자동 관수 시스템인 스마트 플랜트를 도입한 벽면녹화를 했다.

특히 자동관수 시스템 이외에 태양열을 이용하는 문주등과 정원등을 설치하는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응하는 첨단 골목길로 재탄생했다.

아울러 학생과 주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하도록 보행자 우선도로를 새롭게 채색하여 보행자영역의 가시성을 높였으며, 주변 유치원생들이 그린 비행기 그림을 바닥에 새겨 재미와 친근함을 더했다.

한편 지난 27일 열린 개막식에서 참여기관 관계자와 지역 주민, 유치원생 등이 초화를 심고, 물을 주는 봉사활동을 했다.

 

배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조경신문(http://www.latime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부산의 정원, 시민 곁으로 나오다
“식물도 잘 사는 부산에도 정원 열풍
정원을 알리는 사람들, 한자리에 모이
[특집] 정원의 모든 것 보여주다
창덕궁 후원에서 독서하며 단풍 구경한
‘2022 세계조경가협회 총회’ 한국
합천군 ‘한울스포츠 잔디 농장’ 잔디
민간공원 조성 때 2개 이상 공원 결
[정원관리365] 미리 보는 추식구근
<부고> 함재영 에코시스텍 대표 본인

기술과 자재

FC코리아랜드, 천연 코르크 탄성 바닥재 활용가치 높인다
코르크(Cork)는 식물의 줄기나 뿌리의 주변부에 만들어지는 보호조직으로 형성층의 분열에 의해 생겨나 규칙적인 세포배열을 보인다. 단열과 방음, 전기적 절연, 탄력성 등에 뛰어난 성질을 지니고 있어 병마개를 비롯해 ...
(주)한국조경신문|발행인 겸 편집인 정대헌|주소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920호
전화 02)488-2554|팩스 0505-696-3114|이메일webmaster@latimes.kr|개인정보관리책임자 전성용|청소년보호책임자 차요셉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0877(2007.4.16)|사업자등록번호 402-81-63670|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1-서울송파-0472호
Copyright Korea Landscape Architecture Newspaper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