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 64점 선정
서울시, 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 64점 선정
  • 배석희 기자
  • 승인 2017.06.19
  • 호수 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 대표이미지 <사진제공 서울시>

서울시가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 64점을 선정해 발표했다.

이번 ‘제18회 서울우수공공디자인’ 공모에는 재인증 56점을 포함해 총 152점이 출품했으며, 서류심사와 현물심사 그리고 현장모니터링(재인증 제품)을 통해 64점을 인증제품으로 선정했다.

인증제품은 보행자 펜스가 22점으로 가장 많고, 벤치(11점), 자전거도로용 펜스(5점), 볼라드(4점) 등 시민편의와 보행안전을 위한 우수한 시설물이 주를 이뤘다.

인증제품은 2년 인증기간 동안 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는 권한과 서울시 제품 홍보 지원혜택을 받는다. 특히 보행자 중심의 서울시 정책기조와 관련된 경관사업에 서울도시디자인위원회의 심의를 면제받게 되어 발주사업에 우선 권장 받게 된다. 또한 인증제품은 매뉴얼 책자제작을 통해 서울시 25개 자치구와 SH공사 등 관련기관에 홍보된다. 인증서 교부는 7월 3일부터 서울시 도시공간개선단에서 개별 배부한다.

지금까지 총 978개 제품이 서울시 우수공공디자인 인증을 받았으며, 이번 18회 인증으로 올해 상반기 유효한 우수다자인 제품을 총 166점이다.

또한 오는 7월부터 업체의 인증제 참여를 높이기 위해 인증제 누리집 내 ‘재인증 신청배너’를 개설하고, 인증제 신청을 간소화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에 탈락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1:1 전문가 맞춤형 지도를 해주는 ‘서울디자인클리닉’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서울디자인 클리닉은 디자인닥터, 내부전문가가 인증제 탈락원인 분석 및 디자인 자문으로 업체의 제품디자인 역량을 제고하는 기회를 주는 프로그램이다.

클리닉 신청 문의는 서울시청 도시공간개선단(02-2133-7611)으로 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서울우수공공디자인 누리집(http://sgpd.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석희 기자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배석희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