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산업단지 색채디자인으로 탈바꿈
울산시, 산업단지 색채디자인으로 탈바꿈
  • 배석희 기자
  • 승인 2016.08.10
  • 호수 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부터 총 7개 기업체 실시

울산시는 기업체 이미지 개선과 울산 산업경관을 차별화하기 위해 2014년부터 산업단지 색채가이드라인을 적용하는 ‘산업단지 색채디자인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5개 기업체에 실시했으며, 올해에도 한국에네오스 스티롤루션(주)와 (주)선우오토텍 등 2개 업체를 대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울산 소재 국가산업단지, 일반산업단지, 농공단지 등 산업단지 내 기업체를 대상으로 공장 건축물, 굴뚝 등을 신축 또는 재도색 때 색채디자인 도안을 지원하는 행정서비스이다.

사업신청을 한 기업체를 대상으로 울산시 전문디자이너가 기업체 현장을 직접 방문, 기업체와 면담을 통해 의견을 수렴하고 현장조사, 브랜드 분석 등을 통해 색채디자인을 연구·개발하여 기업체에서 시공이 가능하도록 설계 도안을 제안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최근 울산의 산업경기 침체로 기업체들이 어려움에 놓여 있지만 이러한 상황일수록 환경개선을 통한 디자인 마케팅이 필요하고, 또한 색채디자인 지원 사업을 통해 디자인 비용 절감과 투자 가치를 높임으로써 기업체의 이익뿐만 아니라 울산의 산업단지 환경개선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석희 기자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배석희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