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아산로 중앙분리대 개선공사 본격시행
울산시 아산로 중앙분리대 개선공사 본격시행
  • 배석희 기자
  • 승인 2008.09.03
  • 호수 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관광의 주요도로인 아산로 중앙분리대 녹화사업이 본격 시행된다.

울산시는 9월초부터 녹색인프라 구축을 통한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아산로 중앙분리대 개선공사’를 시행한다.

총 19억 5400만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이번 공사는 북구 명촌동 명촌로 북교차로에서 현대자동차 수출부두까지 총길이 4.5㎞에 높이 0.45m 높이의 조경블럭 화단 7,764m를 설치할 예정이다.

식재수목은 이팝나무 외 5종 42,585주, 지피류의 송악 외 1종 47,505본 등이며, 이와 함께 양정2교 부근의 상습침수지역 380m를 승고하여 침수지역도 개선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공사로 아산로가 생태적으로 안정되고, 시각적으로 개선된 가로경관을 제공하여 울산시의 이미지를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배석희 기자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배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