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싱한 물 관리 아이디어 ‘가득’
싱싱한 물 관리 아이디어 ‘가득’
  • 호경애 기자
  • 승인 2009.11.25
  • 호수 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간안내> 한설그린, 지속가능한 도시 물 관리 위한 ‘레인가든’ 펴내

▲ Nigel DunnettㆍAndy Clayden 지음/㈜한설그린 부설 조경생태디자인연구소 옮김/도서출판 조경 펴냄/2009년 11월 찍음/192쪽/값18,000원

물은 정원에 야생생물을 끌어들이고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공간으로 조경의 필수 요소로 여겨지고 있다. 정적인 경관 조성 측면 뿐 아니라 환경적으로도 필수적인 것. 하지만 우리는 비싼 돈을 들여가며 물을 소비하고 있었다. 빗물 등 자연적으로 발생되는 중수는 그대로 버려진 채 말이다.

‘지속가능한 도시 물관리를 위한 레인가든’이라는 제목의 이 책은 낭비되는 물을 효율적으로 다뤄 지속가능한 도시의 물 관리가 가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아이디어와 시공사례를 구상도와 사진 그리고 자세한 설명을 통해 보여주고 있다.

빗물을 순환시켜 다양한 용도로 활용하는 연계시스템인 빗물체인, 유출수량 방지를 위한 녹화지붕, 쉽게 빗물을 저장할 수 있는 빗물 저장통, 물길을 만들어 활용하는 도랑, 빗물저류 식생대 등 빗물 관리를 위한 흥미로운 사례와 풍부한 아이디어가 가득하다.

저탄소 녹색성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인 생태적인 도시환경을 중심으로 한 블루네트워크에서도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수자원. 이 수자원을 지수 수계에 한정되지 않고 끊임없이 순환할 수 있도록 지혜로운 물관리 방법을 제시하고 있는 것이다.

이 책은 영국의 셰필드대학에서 조경을 강의하고 있는  Nigel Dunnett와 Andy Clayden  교수가 공동으로 집필하였으며, (주)한설그린 부설 조경생태디자인연구소에서 번역했다.

호경애 기자
호경애 기자 suya@latimes.kr 호경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