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이 자라는 학교정원” 한국조경협회, 전곡초·전농초에 치유정원 기증
“꿈이 자라는 학교정원” 한국조경협회, 전곡초·전농초에 치유정원 기증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11.24
  • 호수 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활동 올해 ‘학교 치유정원 조성사업’ 추진
서울시동부교육청 관할 학교 두 곳에
12·13호 치유정원 준공
한국조경협회가 사회공헌활동인 2022 치유정원 조성사업 기념식을 지난 22일 열고 정원을 기증했다.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한국조경협회가 서울시 내 서울시동부교육청 관할 전곡초와 전농초 두 개 학교에 치유정원을 조성해 공개했다.

(사)한국조경협회(회장 이홍길)가 서울시동부교육지원청과 함께 지난 22일(화) ‘2022 학교 치유정원 조성사업 기념식’을 개최했다.

‘치유정원 조성사업’은 한국조경협회가 지난 2019년부터 학교 내 자투리공간이나 유휴공간의 환경과 경관을 개선하고 교육공간으로 활용하는 사회공헌 사업으로 올해까지 총 13개 학교에 치유정원이 조성됐다.

이홍길 한국조경협회 회장
이홍길 한국조경협회 회장과 김애경 서울동부교육지원청 교육장

 이날 기념식에서 이홍길 한국조경협회 회장은 “협회에 조경 전문가들이 많다. 재능기부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 뿌듯하다. 재능과 기술을 가진 조경인들이 앞으로 정원사업을 통해 아이들이 꿈 꿀 수 있는 공간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애경 교육장은 “서울시교육청과 동부교육지원청에서는 학생들이 자라나는 공간을 아름답게 만들어주기 위해 꿈을담은교실이나 꿈담놀이터 등 환경개선사업을 하고 있다. 그런데 학교 밖 외부공간 사업까지는 미처 손이 미치지 않는다. 아름다운 환경을 만들어주신 한국조경협회에 감사드린다”며 “어린이들이 자연과 어우러진 환경에서 창의성을 키우고 이웃을 배려할 줄 알고 이해하는 훌륭한 미래 인재로 성장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환영사를 통해 밝혔다.

전곡초 치유정원 전경
12호 치유정원으로 기증된 전곡초 정원 전경
전곡초 단체사진
전곡초 치유정원 조성사업 관계자들 및 학생들

치유정원이 조성된 전곡초의 당초 부지는 풀 한포기 없는 맨땅이었다.

전곡초 정원을 조성한 윤영주 정원디자이너(㈜디자인필드)는 “어린이 놀이터가 있는 곳은 그냥 흙바닥이었다. 그늘이 있어 식물이 살 수 없는 공간이었다. 아이들이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고 식물을 볼 수 있는 방법을 찾다보니 음지식물을 도입했다”며 “전체적으로 아이들이 쉴 만한 공간이 많지 않았다. 자연 속에서 쉴 수 있는 공간을 위해 곳곳에 휴게공간을 만들어 담소를 나눌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벌과 나비가 모일 수 있는 식재가 있어 생태학습장으로 충분히 이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원구 정원디자이너(이원조경)는 “공간 자체가 햇볕이 별로 없어 걱정이 됐었다. 최대한 그늘에 강한 식물과 상록 위주로 식재했다”고 말했다.

전농초등학교 치유정원 전경
12호 치유정원으로 조성된 전농초 정원 

또 다른 치유정원이 들어선 전농초의 경우 삼면이 건물로 둘러싸인 중정에 조성됐다.

홍성민 전농초 교장은 “(정원이 조성된 장소는) 맨발길이었지만 실질적으로 쓰이지 않았다. 어떻게 활용할까 고민하다 치유정원 조성사업을 신청했다. 어린이들이 공간을 통해 정서적으로 순화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주은 정원디자이너
이주은 정원디자이너

이주은 정원디자이너(팀펄리L&G)는 “맨발로 다닐 수 있는 정원이었다. 세월이지나면서 맨발로 다니기 힘든 상태로 인해 화단으로 만들게 됐다. 엣지를 올려 30cm 이상 토심을 확보한 후 식재했다. 화단 뒤쪽 관목과 주목이 이미 키가 커 1m 이상 자라지 않는 관목과 초화 위주로 식재했다”며 “봄에는 백당나무 꽃이 필 것이고 여름에는 큰꿩의비름이나 그라스가 풍성할 것이다. 가을에는 청하쑥부쟁이나 그라스 이삭이 피면서 봄부터 가을까지 꽃이 피는 정원으로 디자인했다”고 정원에 대해 설명했다.

한국조경협회가 치유정원 조성사업 기부활동에 참가한 조경인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시계방향으로) 윤영주 (주)디자인필드, 조용우(도담조경(주)), 김성무((주)동림이앤씨), 이원구(이원조경) 

한편, 이날 기념식에서는 치유정원 조성사업에 참여한 조용우(도담조경(주)) ▲이원구(이원조경) ▲정재욱((주)스페이스톡)

전농초 치유정원을 조성한 ▲이주은(팀펄리L&G) ▲최윤석((주)그람디자인) ▲반형진((주)안팎) ▲김성무((주)동림이앤씨)에 감사패가 주어졌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