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38선 평화공원 조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포천시, 38선 평화공원 조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11.10
  • 호수 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영현 시장 “지속적 관리 가능해야”
ⓒ포천시
ⓒ포천시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포천시는 지난 8일(화) 시청 시정회의실에서 ‘38선 평화공원 조성 용역 합동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백영현 포천시장을 비롯해 연제창 포천시의회 부의장, 조진숙 의원, 주민대표, 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최종보고와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임병열 ㈜용마엔지니어링 이사는 중간보고회에서 지역주민 의견인 사업지 북측 도로 개설로 진·출입을 분리 운영하는 방식과 휴식시설, 판매점 등 휴게공간 조성 등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공원을 방문하는 방문객들이 주차난을 겪지 않게 면적대비 충분한 주차장이 확보될 수 있도록 힘써주시기 바란다”면서 “38선 평화공원이 지속적으로 관리가 가능한 공원이 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검토와 주민의견을 반영해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공원으로 조성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38선 평화공원 조성사업은 한국전쟁 시 격전지로 역사·상징성을 간직한 43번 국도변 영중 38선 휴게소 일대를 역사·문화·관광기반의 역사공원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다양한 콘텐츠와 활용방안을 반영한 내실 있는 공원 조성 계획 수립을 위해 38선 평화공원 ‘도시관리계획 결정 및 공원조성계획 수립용역’과 ‘콘텐츠 개발 및 활용방안 연구용역’ 등 두 용역을 연계·협력해 추진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