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한남2구역 전체 공사비 중 4% ‘조경공사’에 투입
대우건설, 한남2구역 전체 공사비 중 4% ‘조경공사’에 투입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10.17
  • 호수 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00평 대형 중앙광장 ‘인피니티파크’ 조성
세계적 조경 디자인 그룹 ‘STOSS’ 참여
ⓒ대우건설
ⓒ대우건설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대우건설 주택 시장에서 녹지 선호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세계적인 명성의 조경 디자인 그룹 ‘STOSS’와 손잡고 한남2구역에 입찰한 ‘한남써밋’에 명품 조경 특화를 선보인다고 지난 14일(금) 밝혔다.

‘STOSS’는 하버드대 조경학과 교수 크리스 리드(Chris Reed)가 이끄는 전문 조경설계 그룹으로, ‘보스턴 조경가협회 공로상’, ‘세계 조경 건축상 우수상’, ‘토프스 국제 조경상’ 등의 수상경력을 가지고 있다.

‘STOSS’는 ‘NATURE HERITAGE’를 한남써밋’의 조경 콘셉트로 정하고 한강과 남산을 품은 입지적인 장점을 담아 장엄한 외관디자인과 함께 한남의 상징성을 강화한 명품 조경을 선보였다.

대우건설은 먼저 7단으로 분절돼 있던 대지를 3단으로 평탄화해 경사 지형의 단점을 극복하고, 기존의 2블럭과 3블럭의 중앙을 가로 지르는 도로를 공원으로 조성, 단절된 블록을 하나로 통합시키며 단지 중심에 축구장 1.5배 크기인 3600평 규모의 넓은 중앙광장을 조성했다. 여기에 원형 구조물과 수경시설을 더해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담아냈고, 무엇보다 한남2구역 조합원이 가장 걱정했던 기존 원안설계가 가진 단지의 갑갑함을 해소해 냈다.

또한 중앙광장을 단지 내 소공원들과 연계해 소나무 숲과 벚나무 산책로, 남산 전망대 등 ‘한남써밋’ 입주민만을 위한 총 11가지 테마의 명품 산책로를 조성했다.

명품 조경에 대한 시공사의 ‘진심’은 입찰에 제안한 공사비 내역에서 찾아 볼 수 있다. 대우건설은 하이엔드 아파트에 어울리는 명품 조경을 위해 전체 도급공사비의 4%를 조경 공사에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최근 조경에 대한 조합원의 관심이 커짐에 따라 명품 조경으로 잘 알려진 ‘한남더힐’을 뛰어넘는 하이엔드 단지를 만들기 위해 조경에 파격적인 투자를 했다”며 “‘한남써밋’은 이전에 볼 수 없었던 독보적인 조경을 품은 한남의 랜드마크로 거듭날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국조경신문]

 

단지 내 기암괴석과 자작나무숲 조감도  ⓒ대우건설
단지 내 기암괴석과 자작나무숲 조감도 ⓒ대우건설

 

 

 

중앙공원 인피니티파크 조감도   ⓒ대우건설
중앙공원 인피니티파크 조감도 ⓒ대우건설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