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식물·치유텃밭·먹거리 주제 ‘서울도시농업박람회’ 7일 개막
반려식물·치유텃밭·먹거리 주제 ‘서울도시농업박람회’ 7일 개막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10.04
  • 호수 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8일 서울‧청계광장 일대서
반려식물‧치유텃밭 전시, 도시농업체험 등
시민대상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13~14일 전환시대 도시농업 주제 ‘국제콘퍼런스’도
2021
2021 양천구에서 열린 서울도시농업박람회 모습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도시농업박람회가 올해 3년 만에 대면행사로 개최된다.

서울시는 오는 7일(금)부터 8일(토)까지 이틀간 서울광장과 청계광장 일대에서 ‘서울에서 짓는 녹색꿈’이라는 주제로 2022 서울도시농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2년에 시작해 올해 11회째를 맞는 이번 박람회는 도시농업을 통한 정서적 치유와 회복, 미래 먹거리를 소개하며 도시농업 발전 등을 다양하게 다룬다.

행사는 서울광장과 청계광장 일대에서 열린다.

주 행사장인 서울광장에는 뿌리채소, 쌈채소, 오색벼 등 도시농업으로 재배가 가능한 여러 작물이 전시된다. 농업기술센터 홍보관에는 일상에서 보기 힘든 계란가지, 보라색고추, 백향과 등 특이작물도 선보인다. 전시작물의 일부는 사회적 약자지원 기관에 전달되며, 참여한 시민을 대상으로 쌈채소, 파, 고추 등 작물 수확체험도 진행한다.

마음을 나눌 수 있는 반려식물 전시는 물론 반려 다육이 만들기 등 흥미로운 즐길 거리도 제공한다. 도시농업을 통한 치유를 주제로 하는 체험행사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꿀허브비누, 허브향주머니 만들기 등 시민들의 정서적 안정과 회복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외에도 식물성 대체육, 곤충단백질 식품 등 미래 먹거리 산업을 소개하고 지능형 농장(스마트팜) 등도 체험할 수 있는 산업전도 운영한다. 부대행사가 열리는 청계광장에서는 우수 농수산물을 판매하는 직거래장터와 시민들이 참여한 디자인 텃밭 공모전 작품이 전시된다. 농산물직거래장터에서는 태풍피해를 입은 못난이 농산물 판매도 이뤄져 상심한 농민들을 도울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시는 오는 13일(목)~14일(금) 전환시대 도시농업을 주제로 치유와 먹거리 전문가가 참여하는 ‘서울 도시농업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한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 정책관은 “도시농업은 단순 재배를 넘어 정서적 안정과 치유의 효과도 있으며 이번 도시농업박람회에서는 다양한 도시농업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에게 가을날의 휴식과 즐거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시농업박람회 개막식은 7일(금) 오후 3시에 서울광장 동편무대에서 진행된다. 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박람회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사무국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