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190억 원 투입 기후대응 도시숲 조성
충남도, 190억 원 투입 기후대응 도시숲 조성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9.26
  • 호수 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공모 조성사업에 선정
천안, 아산 등 7개 시·군 10곳 조성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충남도는 산림청이 추진하는 ‘2023 기후 대응 도시숲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190억을 투입해 도시숲을 조성한다고 지난 25일(일) 밝혔다.

기후 대응 도시숲 조성사업은 기존 미세먼지 차단숲 사업을 확장한 것으로 미세먼지 차단숲이 미세먼지 발생원 주변에만 국한됐다면 기후 대응 도시숲은 일정 조건의 도심 내에서 숲 조성이 가능하다.

기후 대응 도시숲 조성으로 산업단지, 주요 도로변 등에서 퍼지는 미세먼지를 차단함과 동시에 도심 열섬 완화, 탄소저장 등을 통한 도심 대기질 개선이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대상지는 ▲천안 청당동 유휴지 ▲아산 곡교교차로 ▲아산 신남교차로 ▲아산 송촌교차로 ▲보령 장항선 폐선 구간 ▲서산 오토밸리산업단지 ▲논산 성동산업단지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 ▲금산 한국타이어 공장 ▲금산 대전통영고속도로 등 7개 시·군 10곳이다.

도는 앞으로도 미세먼지 발생원 주변에 혼효림 다열, 복층림 등을 확대 조성해 미세먼지 확산을 방지할 계획이며, 생활권 주변 도시숲을 늘려 대기질을 개선하고 기후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이상춘 도 산림자원과장은 “미세먼지 발생원 주변 차단숲 조성은 물론, 생활권 내 기후 대응 도시숲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미세먼지 저감, 녹색공간 확충, 보건 기능 향상 등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산림청 공모사업을 통해 지난 2019년부터 40곳(71.8㏊)의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