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도시공원 면적 2만 m² 이상 공원 총괄기획가 도입
수원시, 도시공원 면적 2만 m² 이상 공원 총괄기획가 도입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9.07
  • 호수 69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도시공원 조성 지침’ 고시
유지관리비, 생태성 고려 저관리형 공원 계획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수원시가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도시공원 품질을 높이기 위한 ‘수원시 도시공원 조성 지침’을 마련했다.

수원시가 지난달 31일(수) 고시한 '수원시 도시공원 조성 지침'은 ▲도시공원 계획·설계·시공 품질을 높여서 최상의 공원 서비스 제공 ▲기후 위기에 대응하는 공원 계획·설계 ▲수요자(이용자) 중심의 공원 이용 환경 조성 등을 목표로 한다.

적용 대상은 ‘민간 개발 등에 따른 무상귀속 예정 도시공원’, ‘도시공원 재정비(리모델링) 사업’, ‘수원시 자체 사업으로 조성하는 도시공원’ 등이다.

지침에 따라 도시공원(면적 2만m² 이상)을 조성할 때 ‘공원 총괄기획가(MP, Master Planner)’를 도입하고, 유지관리비와 생태성을 고려한 도시숲(저관리형) 공원을 계획해 조성해야 한다.

기후 위기에 대응하는 도시공원을 조성하기 위해 ▲질 높은 토양 기반을 조성해 지속 가능성 확보 ▲폭염·도시열섬 등에 대응하기 위한 숲 공간 디자인 ▲가뭄 대비 공원 관리 용수 확보 ▲친환경 에너지 시설 도입 등 지침도 고려해야 한다.

시는 이번 지침이 도시공원 조성 사업 현장에 적용되도록 도시공원 조성 계획·실시계획·인가 단계 등에서 ‘수원시 도시공원 조성 지침’ 반영 여부를 철저하게 점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도시공원 조성에 관한 명확한 설계 기준을 사업 시행자에게 제시해 이용자가 만족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도시공원을 확산해 나가겠다”며 “공원 계획 단계부터 수원시만의 일괄된 지침을 적용해 도시공원의 품질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