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C·부산디자인진흥원 ‘공공디자인 발전’ 협약
BMC·부산디자인진흥원 ‘공공디자인 발전’ 협약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8.29
  • 호수 69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디자인 실현 위한 상호 교류 협력
(우측부터) 김용학 BMC사장, 강필현 부산디자인진흥원장  ⓒBMC
(우측부터) 김용학 BMC사장, 강필현 부산디자인진흥원장 ⓒBMC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부산도시공사(사장 김용학, 이하 BMC)는 (재)부산디자인진흥원(원장 강필현)과 부산의 도시·공공디자인 개선 및 발전으로 시민행복도시를 구현하기 위한 ‘도시·공공디자인 혁신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은 지역 공공디자인의 질적 수준향상을 통한 부산의 도시 이미지 확립에 기여하기 이뤄졌다.

협약서의 주요 내용은 ▲지속가능한 부산 도시·공공디자인 활용을 위한 정책 개발 및 협력 ▲공사와 진흥원의 사업 및 주요 행사에 대한 자문·교육·홍보·활용 ▲양 기관 보유 주요기술 교류 및 관련 정보 상호 공유 협력 등이다.

김용학 BMC사장은 “우리공사가 시민행복을 위해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 기술, 베리어프리(BF), 셉테드(CPTED) 디자인 도입 등과 연계해 도시·공공디자인의 지속적인 활용과 발전을 위해 역할을 다할 것이다”면서 “앞으로 부산디자인진흥원의 많은 지원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강필현 부산디자인진흥원 원장도 “부산도시공사와 함께 지속가능한 부산 도시·공공디자인 활용을 위한 정책개발 및 활용에 적극 협조하겠다”면서 “두 기관이 지속적으로 협업해 부산을 위한 여러 도시·공공디자인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