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산림과학원, 산림과학연구 100주년 맞아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과학연구 100주년 맞아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8.22
  • 호수 69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22년 임업시험장 후 광복을 맞이
1945년 조선임업시험장으로 개편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국내 유일 종합 산림연구기관으로, 오는 22일(월) 홍릉숲에서 산림과학연구를 시작한 지 100년을 맞이했다.

지난 1922년 임업시험장으로 시작해 광복을 맞이한 후, 1945년 9월 조선임업시험장으로 개편, 1967년 임업시험장, 1987년 임업연구원, 2004년 국립산림과학원으로 개칭하며 현재에 이르게 됐다.

일제강점기와 6·25 한국전쟁으로 황폐해진 산림이 건강한 숲으로 탈바꿈하고 산림녹화의 세계적 모범사례로 평가받을 수 있었던 과정에는 국립산림과학원은 산림과학의 발전과 함께했다.

국립산림과학원은 100년을 기념하는 행사에서 ‘숲과 함께 한 100년, 국민과 함께할 100년’의 슬로건을 공표하고, 건강한 숲을 만드는 연구에서 이제는 국민이 누릴 수 있는 숲을 위한 연구로 지향점 전환을 선포했다.

박현 원장은 “숲과 과학기술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다”라며 미래 비전을 선포하면서 “산림과학 연구가 미래의 희망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