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 15일 본격 개장
인천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 15일 본격 개장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2.07.12
  • 호수 6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권 내 산림휴양 공간 제공
하나개해수욕장과 인접해 해양경관 볼거리
산림청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 ⓒ산림청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산림청이 12일(화)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 개장식을 갖고 오는 15일(금)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은 산림청이 지난 2018년부터 5년간 134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조성, ‘도심권 내 산림휴양 및 해양관광’을 주제로 산림문화휴양관(2동), 숲속의 집(11동), 방문자 안내센터(1동), 산책로(약 2km)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아름다운 해양경관을 볼 수 있는 인천광역시 중구 하나개해수욕장과 접해 있으며, 서울에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해 수도권에 거주하는 국민들에게 더 편리한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산림청이 숲자연휴양림 통합예약시스템인 나들e를 통해 올해 성수기(7월15일~8월 24일) 예약 추첨을 한 결과, 평균 경쟁률 36대 1을 기록하며 전국 국립자연휴양림 중 1위를 차지하는 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개장식에는 지역 주민, 배준영 국회의원, 안영규 인천광역시 행정부시장, 허식 인천광역시의회 의장, 남성현 산림청장 등 주요 내빈과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해 휴양림 개장을 축하했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기념사를 통해 “국립무의도자연휴양림은 도심권 주변에 조성돼 사회적 약자를 포함한 국민들이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다”며, “앞으로도 산림휴양 공간의 조성을 통해 사회적 약자 등 산림복지서비스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지역발전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산림청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