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식물 실내정원 확산을 위한 전시회 개최
자생식물 실내정원 확산을 위한 전시회 개최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7.08
  • 호수 6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목원, 실내정원 시범 조성
‘룸메이트 집으로 들오온 우리 식물’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오는 11일(월)부터 22일(금)까지 12일간 포스코 더샵갤러리(서울 강남구 언주로 832)에서 ‘룸메이트, 집으로 들어온 우리 식물’이라는 주제로 실내정원을 시범 조성한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근 수년간 겪고 있는 팬데믹 상황과 대기질 변화 등으로 인해 실내활동의 중요성이 증가하하면서 ‘실내정원’에 대한 관심이 늘고 있다.

이에 국립수목원은 정원문화 확산의 기반 마련을 위한 연구와 기후변화에 대비한 식물 수집 및 보전 기반구축 연구를 수행해 오면서 수입 원예 식물이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실내정원에 우리 자생식물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연구를 지속해 오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그동안의 연구 성과를 모아 실내정원 문화의 새로운 형태를 제시하고 정원소재 식물로서 우리나라 자생식물이 활용될 수 있도록 실내정원을 시범 조성해 개최하는 것이다.

이와 더불어 우리 주변에서 보기 어려운 북방계 식물도 실내정원 소재로서의 가능성을 선보이는 특별전시도 함께 마련된다.

최영태 국립수목원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우리나라 자생식물도 실내식물 소재 시장에서 충분히 경쟁력이 있음을 보여주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이를 통해 실내정원 문화 확산에 발돋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전시회가 열리는 ‘포스코 더샵갤러리’는 일요일은 휴관이며, 선착순 500명에게 국립수목원에서 발간한 책자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가질 예정이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