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주택도시보증공사, 도시재생 청년인턴 모집
국토부·주택도시보증공사, 도시재생 청년인턴 모집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5.09
  • 호수 6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지원센터·지원기구서 6개월 실무
20일까지 마감, 오는 6월 3일 합격자 발표

[Landcape Times 지재호 기자]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보증공사)는 ‘2022년도 도시재생 청년인턴’을 모집한다.

인턴십 프로그램은 총 6개월 과정으로 ▲기본역량 교육 ▲현장수련 ▲전문가양성 교육으로 구성됐다.

기본역량 교육은 2주 동안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되며, 도시재생의 이해, 사무프로그램 활용능력 및 기본소양 교육 등을 받게 된다.

이후 센터 등 수련기관으로 배정돼 5개월 2주의 현장수련 기간 동안 홍보, 공모사업 기획·지원, 주민공동체 활동 지원, 아카이빙 등의 다양한 실무경험을 쌓을 예정이다.

또한 현장수련 기간 중에는 인턴이 근무하는 수련기관의 사업과 연계해 프로젝트 과제를 설정하고 전문가의 멘토링을 받아 과제를 완수하는 격주간 총 10회의 전문가양성 교육도 함께 제공된다.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이라면 학력·경력 제한 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103개 모집권역 단위로 선발전형이 진행됨에 따라 모집권역은 1개만 선택해 지원 할 수 있다.

오는 20일(금)까지 접수가 가능하며, 발표는 6월 3일(금)에 실시된다. 권역별 중복지원은 할 수 없다.

선발 일정·절차, 수련 기관, 수련 업무 등에 관한 상세한 사항이 담긴 선발 공고문은 도시재생 종합정보체계 누리집에서 참고하면 된다.

김영혜 국토부 도시재생역량과장은 “올해로 4년째를 맞아 교육 내용의 실무 연관성을 높이고 비전공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난이도를 조정하는 등 교육 콘텐츠를 개선했다”면서 “청년인턴 프로그램에 많은 청년들이 참여해 도시재생사업 현장의 생생한 실무지식을 습득하고 지역사회의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도시재생 청년인턴’은 도시재생 분야의 젊은 인재 육성을 위해 지역 청년들이 현장 수련 및 교육을 통해 직무능력을 키우고 실무경험을 쌓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선발된 인턴은 특별·광역시, 시·군 등 전국 103개 지자체에 있는 도시재생지원센터 및 도시재생지원기구(HUG, 부동산원)에서 일경험 수련생으로 6개월 동안 활동하게 된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