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올해 조경공사 발주 117건 7000억 원 규모
LH, 올해 조경공사 발주 117건 7000억 원 규모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2.04.11
  • 호수 67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경설계용역, 25건 123억 원 계획
전체 공사·용역 발주 11조6000억 원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LH는 올해 공공기관 최대 발주 규모인 11조 6000억 원의 공사·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라고 11일(월) 밝혔다. 이는 지난해 발주 실적인 9조6000억 원에 비해 2조원이 증가한 물량으로, 전년 대비 21% 증가한 규모다.

유형별로 보면 공사 부문은 10조5000억 원, 용역은 1조1000억 원 규모이다.

공사 부문은 종합심사낙찰제 48건 5조4000억 원, 간이형종합심사제 81건 1조6000억 원, 적격심사제 1042건 2조9000억 원 등이다. 용역 부문은 기술용역 530건 9000억 원, 일반용역 260건 2000억 원이다.

공사 공종별 발주계획을 살펴보면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건축·토목공사가 전체 발주 금액의 약 6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경공사 117건 7000억 원을 비롯해 건축공사 6조 원, 토목공사 1조6000억 원, 전기·통신·소방공사 1조8000억 원, 기타공사 4000억 원이며, 용역부문은 설계 및 기술용역 9000억 원, 일반용역 2000억 원인 것으로 확인됐다.

주요 조경공사 확정 발주계획을 살펴보면 화성동탄2지구 택지개발사업 경부직선화 상부공원 조경공사 555억 원 발주 예정이며, 양주회천지구 택지개발사업 2단계 조경공사 1공구 296억 원, 2공구 208억 원, 광주선운2 공공주택지구 조경공사 132억 원, 수원당수 공공주택지구 1단계 조경공사 100억 원, 인천검단 택지개발사업 중앙공원 조경공사 487억 원, 울산다운2 공공주택지구 조경공사 389억 원 등이 진행 예정이다.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도 현재까지 확정된 것은 총 25건 123억 원 규모이며, 인천계양 테크노밸리 공공주택지구 20억9000만 원, 고양창릉 공공주택지구 조경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31억9000만 원은 수의계약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외 LH 단지조경분야 적정 공사기간 산정기준 연구용역은 1억4900만 원으로 제한경쟁 계약방식이며, 양주회천 택지개발사업 3단계 조경 기본 및 실시설계 7억4000만 원과 시흥거모 공공주택지구 조경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7900만 원은 기술공모로 실시되고 나머지 용역은 일반경쟁 방식으로 진행된다.

LH는 건설사 등 조달 참여자들의 영업·수주 전략 수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이번 발표한 발주 물량을 계획대로 이행하는데 적극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LH 관계자는 “강화된 발주계획 관리를 통해 올해 11조6000억 원 규모의 발주계획을 차질 없이 이행해 코로나19로 침체된 경제를 활성화하고 일상회복을 위한 노력에 적극 동참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발주월별 설계 발주 정리표는 본지 오프라인 지면에만 게재한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