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생활정원 우수작 10개 작품 선정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생활정원 우수작 10개 작품 선정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1.10.19
  • 호수 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원박람회, 오는 24일까지
69개 전시정원 온라인 전시 중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생활정원부문 수상자들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생활정원 부문 공모전 수상자들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생활정원 부문에서 최재훈의 ‘꽃이 꼬시다’와 서정민의 ‘틈’ 새로운 사이’가 대상을 차지했다.

경기도가 19일(화)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2021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해 대상 2개, 금상 2개, 은상 2개, 동상 4개 총 10개 우수작품에 대해 시상했다.

올해 공모전은 ‘정원으로의 초대’라는 주제로 실외정원’과 실내정원’ 분야로 나뉘어 진행돼 총 61개 작품이 접수됐다.

우선, 실외정원 분야 대상작 ‘꽃이 꼬시다’는 벌과 나비를 유혹하는 꽃의 치밀한 생존 전략을 정원으로 승화해 나비처럼 정원문화를 퍼뜨리는 매개체가 되길 바란다는 주제의식을 잘 표현했다는 평이다.

실내정원 분야 대상을 수상한 ‘틈’ 새로운 사이‘는 코로나19로 그간 일상에서 잊힌 실내공간 속의 ‘틈’을 새로운 경험과 기회, 여유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재해석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실외정원’ 분야 금상은 최명철·김예진·소병헌의 ‘정원이상, 자연을 꿈꾸다’, 은상은 강덕훈·최유경·오현수의 ‘넘어서다’, 동상은 김바미·정나현·강현성의 ‘공생원’과 김성필·노혜주·김인해의 ‘우리가족이 만들어가는 ‘딸바보 아빠 정원’으로의 초대’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실내정원’ 분야 금상은 김지우·정윤재·지인섭의 ‘설레林’, 은상은 박희정·김다예의 ‘푸른 정원을 청하다; 靑請’, 동상은 현서연·김가빈·나현희의 ‘펫피월드’와 정재원의 ‘나에게로 와’가 수상했다.

이번 공모전에서 수상한 10개 정원작품들은 현재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가 열리는 구리 장자호수생태공원에 조성돼 전시 중이다.

민순기 경기도 공원녹지과장은 “코로나19 시대, 정원문화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많은 작품들을 이번 공모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작가들과 대학생, 도민들이 함께 만드는 정원문화 확산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21 경기정원문화박람회’는 오는 24일(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다. 전시된 정원은 경기정원문화박람회 공식 누리집에 접속해 감상하면 된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