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산업단지 등 스마트가든 20곳 조성 완료
인천시, 산업단지 등 스마트가든 20곳 조성 완료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1.10.12
  • 호수 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에는 총 24곳 조성 계획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인천시는 올해 스마트가든 20곳을 조성했다고 12일(화)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추진해 14곳에 이어 올해는 9월까지 남동국가산업단지 8곳, 주안(부평)산업단지 4곳, 서운일반산업단지 1곳, 강화일반산업단지 내 사업체 1곳과 계양구청, 작전·동양도서관, 중산중학교 등 공공시설 6곳에 설치했다. 내년에는 24곳을 설치할 계획이다.

설치장소 조건을 고려해 큐브형과 벽면형 중 적절한 형태를 선택해 공기정화능력이 탁월한 실내식물을 심고 자동관수시스템 및 생장조명 등 스마트시스템으로 관리 편의를 최대화했다.

박세철 시 녹지정책과장은 “스마트가든 설치로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고 산업단지 근로자와 공공시설 이용자의 심신을 치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이 작은 공간이 코로나19로 일상의 소중함이 절실한 시민들에게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실제로 실내정원 치유·휴식효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실내정원을 체험한 후 긴장·불안·피곤·무력·우울 등 심리적 스트레스가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스마트가든 조성은 산업단지 및 공공시설 유휴공간을 활용해 쾌적한 쉼터를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휴식과 치유 ‧ 관상효과를 극대화한 새로운 형태의 실내정원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