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암산 사계절 담은 자연친화 정원 ‘불암산 힐링가든’ 조성
불암산 사계절 담은 자연친화 정원 ‘불암산 힐링가든’ 조성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1.10.05
  • 호수 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터, 보행취약계층 위한 산책로
숙근초원, 수국원 등 공개
불암산 힐링가든 ⓒ노원구
불암산 힐링가든 ⓒ노원구

[Landscape Time 이수정 기자] 불암산의 방치된 공간이 사계절을 느끼면서도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정원으로 재탄생했다.

노원구가 불암산 힐링타운 내 온실카페 뒤편에 1300㎡ 규모의 자연친화적 야외정원 ‘불암산 힐링가든’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구는 계획단계부터 계절에 따른 불암산의 아름다운 자연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고 설계했다.

온실카페와 연계하는 동선을 고려해 불암산의 조망을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조망포인트 존에 휴식 데크 및 멀티 파라솔을 설치하고 앞쪽으로는 구조물을 설치하지 않아 불암산의 자연이 한눈에 들어오도록 했다.

힐링가든은 어린이들을 위한 안전한 활동공간으로도 활용된다. 조망 포인트 존 앞으로는 잔디마당을 조성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한 아이들에게 놀이터, 축구장 등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다.

보호자는 온실카페와 조망포인트 존에서 쉬면서 아이들의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다. 구는 앞으로 잔디마당을 활용해 구민들의 문화적 욕구를 충족해 줄 각종 소규모 음악예술 프로그램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잔디마당을 중심으로는 장미, 백합, 아스틸베, 가우라, 꼬리풀, 큰꿩의비름, 억새류 등 계절에 따라 다양한 식물을 볼 수 있도록 숙근초원 화단을 조성했다. 숙근초원 화단 옆으로는 산수국, 나무수국 중심의 수국원을 조성했다.

산책로 정비도 함께 진행했다. 목재계단으로 근처 계곡하천까지 내려갈 수 있도록 연결로를 확장했다. 노원정원지원센터와 연결되는 공간은 기존의 노출암은 최대한 살리고, 그 옆으로 경사로를 설치해 유모차와 휠체어도 다닐 수 있도록 산책로를 정비했다. 산책로 곳곳에 과목, 초화류, 상록수를 기존 수목들과의 조화롭게 어울리도록 식재했다.

오승록 구청장은 “공터로 방치됐던 이 일대가 힐링타운 조성을 통해 아이부터 어른에 이르기까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와 불암산의 경치를 즐기면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재탄생했다”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주민들에게 큰 위로가 되는 장소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불암산 힐링타운’은 2018년 사계절 내내 나비를 관찰할 수 있는 ‘불암산 나비정원’을 시작으로 종합 힐링 복합 단지로 재탄생했다. 10만주의 철쭉이 장관을 이루는 ‘철쭉동산’, 2.1km의 ‘무장애 순환산책로’, ‘불암산 엘리베이터 전망대’ 도심 속에서 즐기는 ‘산림치유센터’, 서울시 최초 정원지원센터인 ‘노원정원지원센터’, 온실카페 ‘4rest’ 등 다양한 시설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