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공원·월드컵공원의 기록과 기억 담은 디지털 전시 개최
남산공원·월드컵공원의 기록과 기억 담은 디지털 전시 개최
  • 김효원 기자
  • 승인 2020.11.10
  • 호수 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원아카이브전시회 10일부터 내년 5월 6일까지
공공기록물·시민의 기억 소재로 공원 이야기
서울의산과공원, 서울기록원 누리집서 관람

[Landscape Times 김효원 기자] 서울 남산공원과 월드컵공원에 대한 기록물 전시가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이번 전시회는 2020년 시정협치 ‘공원아카이브 구축 사업’으로 진행된 「우리의 공원」전의 일환으로 10월 13일(화) 남산식물원 전시(서울식물원), 10월 27일(화) 서울숲이야기 전시에 이은 마지막 전시다.

시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디지털 형식의 공원아카이브 전시로 서울의 산과 공원 및 서울기록원 누리집을 통해 손쉽게 온라인으로 관람할 수 있다.

남산공원은 산에서 공원으로 변화해온 서울의 랜드마크이자 서울의 대표공원이며, 월드컵공원은 쓰레기매립지에서 생태공원으로 변신하여 세계 곳곳에서 사례지로 방문이 이어지는 공원이다.

전시는 각 공원에 대한 공공기록물 전시관과 공모를 통해 수집한 사진자료와 민간구술기록 영상물로 이루어진 아카이브관으로 구성된다.

아카이브관에서는 마곡 서울식물원에서 열려 2천여 명이 관람한 ‘공공의 기억을 재생하다, 남산식물원’ 전시도 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다.

디지털 전시를 통해 많은 시민들이 쉽게 접근하여 깊이 있는 전시 관람을 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공공기록의 가치와 집단기억의 힘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서울시에서 시정협치로 추진한 ‘공원아카이브 구축 사업’에 대한 못다한 이야기는 11월 24일(화) 서울시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 할 예정이다. 

[한국조경신문]

디지털 전시 세부화면

 

김효원 기자
김효원 기자 khw92@latimes.kr 김효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