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과 문화가 생동하는 시민 공간 대상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공모
삶과 문화가 생동하는 시민 공간 대상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공모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0.07.14
  • 호수 59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4일까지 신청서 접수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사)한국건축가협회와 함께 ‘2020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을 8월 14일(금)까지 공모한다.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은 일상생활 공간에서 국민들의 문화적 삶의 질을 향상하는 데 기여한 품격 있는 문화공간을 찾아 시상하는 상으로 올해로 15회째를 맞이했다.

지자체의 주도적 역할 수행과 지속적인 시민 참여를 바탕으로 삶과 문화가 생동하는 시민 공간을 목표로 문체부와 협회는 응모지의 공공적 역할, 지역문화 확립에 기여한 정도, 지속 가능성을 위한 협조 체계 등의 평가 기준을 중심으로 서류와 현장 심사를 통해 9월 초 대상(대통령상) 1개 작품, 최우수상(국무총리상) 1개 작품, 우수상(문체부 장관상) 4개 작품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수상작 당선자에게는 상금도 함께 수여한다.

이 중 우수상은 ▲거리, 광장 등을 창의적인 구상으로 좋은 장소를 만든 사례에 주는 ‘거리마당’,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뤄 주민들에게 쉼터를 제공한 사례에 주는 ‘누리쉼터’, ▲지역·세대 간의 소통과 거주민의 공동체 활성화를 도모한 사례에 주는 ‘두레나눔’, ▲우리 역사와 문화자원을 보존·활용해 전통문화와 역사의식 고취를 이끌어낸 사례에 주는 ‘우리사랑’ 등 총 4개 분야로 나눠 시상한다.

시상은 오는 10월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20 대한민국 건축문화제’ 개막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이날 행사장에는 수상작도 전시될 계획이다.

이번 공모에 참여하려면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공식 누리집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한국건축가협회를 방문해 직접 제출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참여 방법은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