멸종위기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 만개해 눈길
멸종위기 희귀식물 ‘으름난초 꽃’ 만개해 눈길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6.29
  • 호수 59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 내
국내 자생지 10곳도 채 되지 않아
으름난초  ⓒ충남도
으름난초 ⓒ충남도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멸종위기 희귀식물로 알려진 으름난초 꽃이 충남 태안 안면도 자연휴양림에서 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에 따르면 안면도 자연휴양림에서 발견해 보호·관리 중인 으름난초 12촉이 모두 꽃을 피웠다고 29일(월) 밝혔다.

으름난초는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 야생동식물 II급’으로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지정 ‘국가적색목록 취약’(VU)식물이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전국적으로 자생지가 10곳이 채 되지 않는다고 한다.

외떡잎식물 난초목 난초과의 여러해살이풀인 으름난초는 최대 100cm까지 자라고 줄기 끝에서 많은 가지가 나오는 것이 특징이다.

꽃은 노란빛이 도는 갈색으로 6~7월 경 가지 끝에 몇 송이씩 피며 입술 꽃잎은 노란색으로 조금 두껍다.

안규원 태안사무소장은 “으름난초 발견 이후 야생화 사진 동호회 등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오래도록 으름난초의 화려한 꽃을 감상할 수 있도록 자생지가 훼손되지 않게 지속 보호·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으름난초  ⓒ충남도
으름난초 ⓒ충남도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