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세계 각국 100여 종 장미정원 새단장
서울대공원, 세계 각국 100여 종 장미정원 새단장
  • 김효원 기자
  • 승인 2020.06.12
  • 호수 59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6일 테마가든 20주년 맞이해 장미원 개선
영국식 스탠다드 장미와 각국의 장미 품종 만발
방문시 마스크와 생활거리 유지 당부
장미원
장미원 ⓒ서울시

[Landscape Times 김효원 기자] 서울대공원이 테마가든 20주년을 맞아 재정비한 테마가든에 세계 각국의 장미로 가득한 장미원을 새단장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장미원축제는 취소됐으나 현재 장미원에는 새로 들여온 품종을 비롯해 100여종 5만 2000주의 아름다운 장미를가 활짝 피어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새로운 묘목들을 심어 어린 장미를 볼 수 있는 1단지와 향기속을 걷는 장미 터널, 프렌치 라벤더와 어우러진 최고급형 정원수 장미 ‘영국 스탠다드 장미’ 들은 호젓한 호수, 여름 내음과 어우러져 설레이는 기분을 느끼게 한다.

서울대공원 장미원은 올해가 20주년을 맞아 지난 20년의 세월속에 낡아진 장미원의 포장 및 기반시설을 새단장 하는데 중점을 두어 개선했다. 또한, ‘로즈어드 샤틀렛’, ‘데임드꼬르’, ‘퀸 오브 로즈’ 등 7220주의 장미품종을 새롭게 심어 보다 젊고 생생한 장미원을 느낄수 있다.

테마가든으로 가는 펜스 300m에는 2019년에 심은 덩굴장미 ‘스칼렛 메이딜란드’와 ‘안젤라’, ‘하루가제’가 송이송이 피어 화려한 장미 산책로를 걸을 수 있다.

테마가든을 가득 채운 장미를 직접 만나고 싶다면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소독제, 자주 손씻기, 기침 예절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 직접 방문하지 못해 아쉽다면 서울대공원 홈페이지와 블로그에서 생생한 장미 사진을 볼 수 있다. 또 유튜브에서 ‘서울대공원 tv‘를 검색하면 아름다운 장미 영상을 볼 수 있다.

[한국조경신문]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서울시

 

김효원 기자
김효원 기자 khw92@latimes.kr 김효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