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여 종 수국 한자리서 만나다…아침고요수목원, 수국전시회 열어
120여 종 수국 한자리서 만나다…아침고요수목원, 수국전시회 열어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0.06.02
  • 호수 5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부터 7월 5일까지, 넓은잎수국,
떡갈잎수국, 미국수국, 산수국 등 전시
12일부터 반려견 동반입장 시범 운영
ⓒ아침고요수목원
아침고요수목원이 오는 6일부터 수국전시회를 개최한다. ⓒ아침고요수목원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아침고요수목원(본부장 한정현)이 오는 6일(토)부터 7월 5일(일)까지 ‘꽃 톡(Flower Talk) 보내세요’를 주제로 원내 ‘시가 있는 산책로’에서 ‘수국전시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수국은 매년 6~7월이면 개화하는 꽃으로, 아침고요수목원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넓은잎수국, 떡갈잎수국, 미국수국, 산수국 등 4가지 계열별 수국 약 120여 종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게 했으며, 아침고요수목원만의 독특한 정원미학을 접목해 관람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또한 전시회장 내에 주제와 연상되는 ‘스마트폰’ 형태의 포토존을 구성해 수국전시회를 찾는 가족, 커플, 웨딩촬영 등 다양한 관람객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6월의 수목원에서는 자주색, 분홍색, 흰색 등 무리지어 피는 작약을 시작으로 꽃 양귀비, 산딸나무, 노루오줌 등 색감이 진하고 아름다운 다양한 꽃들을 만날 수 있고, 특히 ‘J의 오두막 정원’에서는 황금조팝나무와 클레마티스, 디기탈리스, 덩굴장미 등 크고 화려한 꽃들이 연이어 피어나 화려함이 절정에 이른다.

아울러 오는 12일(금)부터 개장 이래 최초로 ‘애견 동반’을 시범적으로 운영한다. 기존 운영 규칙은 ‘반려견’의 입장이 불가능했지만, 7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반려견과 함께 입장을 허가하고, 시범 운영 결과에 따라 향후 반려견 동반 입장과 관련된 운영방침을 확립할 예정이다. 시범운영 기간 동안 반려견과 함께 수목원을 방문하고자 한다면 반려견 동반입장 규칙(10kg 이하 중소형견만 가능, 반려견 동반 입장에 의한 시설물 훼손, 사고 시 소유자 책임 동의, 목줄 및 가슴줄 착용과 배변봉투 지참 등)을 준수해야 한다.

운영 담당자는 “애견동반운영은 평소 반려견과 함께 아침고요수목원을 방문하고자 하셨던 많은 요청에 따라 준비됐다”고 말하며, “시범 운영인 만큼 제정된 운영규칙을 준수해 건강한 관람문화 확립의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아침고요수목원은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오전 8시 30분에 개장해 일몰시 (현재는 오후 7시 30분)에 폐장하며, 입장은 1시간 전 마감되고 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