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남동산업단지 등 11곳에 스마트가든 조성
인천남동산업단지 등 11곳에 스마트가든 조성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5.28
  • 호수 5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치유와 휴식제공 일환
ⓒ인천시
ⓒ인천시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인천시는 치유와 휴식 제공의 일환으로 인천남동산업단지를 비롯해 공공시설 등 총 11곳에 스마트가든을 조성한다고 27일(수) 밝혔다.
시에 따르면 스마트가든 조성사업은 산림청 국비 지원을 받아 시범사업으로 총 11곳에 설치하며 남동국가산업단지, 서운·강화 일반산업단지 내 9곳 및 인천문화예술회관 2곳 등 1곳 당 3000만 원을 투입해 오는 9월까지 조성을 완료키로 했다.
안상윤 녹지정책과장은 “스마트가든 조성사업으로 사계절 정원을 즐길 수 있는 실내 공간 인프라를 확충함으로써 미세먼지 저감 등 생활환경을 개선한다”며 “산업단지 근로자와 공공시설 이용자의 심신치유를 위한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